[2019.10.30] 스팀페스트 준비

in sct •  21 days ago 

연어입니다. 스팀페스트 참가일이 다가오고 있네요. 생각 외로 준비할 것들이 좀 있어 부산을 떨기 시작하고 있습니다.

세 차례의 스팀페스트에 참가해 본 적이 없는 저로서는 그곳의 분위기가 어떠한지 가늠하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조각조각 올라가 있는 유투브 영상으로 대략의 분위기를 짐작하고 있네요.

Fest란 단어가 말해주듯 일반적인 컨퍼런스 보다는 좀 더 자유분방한 사교적 장소라고 할까요? 개인 역량으로 분위기 잘 타고 주변과 어울리며 얼굴 도장 찍고 다니는 것이 최선인 것 같습니다.

주계정으로 @jack8831을 쓰던 kr의 한 유저에서 시간이 흐르다 보니 타이틀도 달리기 시작했네요. 이 명함을 들고 방콕에서 열심히 눈도장 찍고 오겠습니다.

@dakeshi님의 설명과 주최측 @roelandp (로랜드프)의 배려 덕분에 스피커로서 발표시간을 확보할 것 같습니다. 어떻게 내용을 풀어가야하나 고민이 되지만 결국 위 타이틀에 얽힌 연어의 이야기가 가장 진솔하지 않을까 합니다.

  • 한 명의 스팀잇 유저로서
  • SCT 커뮤니티의 공동 설립자로서
  • 프록시 위임을 통한 증인의 한 명으로서

스팀잇에 애정을 갖고 있는 전세계 사람들과 나눌 저의 이야기는 결국 여기에서 시작되니 말입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ryanhkr님이 jack8831님의 이 포스팅에 따봉(1 SCT)을 하였습니다.

dakeshi님이 jack8831님의 이 포스팅에 따봉(1 SCT)을 하였습니다.

kingbit님이 jack8831님의 이 포스팅에 따봉(1 SCT)을 하였습니다.

준비 잘하시어 건강히 잘 다녀오셔요~^^ 💙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진솔한 자신 만의 이야기가 가장 강력하죠. 중간에 막히시면. 스팀 가즈아 한번 외치시고..다시 시작..ㅎㅎ.

네드보면 한마디해주실꺼죠??^^

복의 씨앗을 물어다준 제비처럼 좋은 소식 전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