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아들이 태어났습니다. (feat. 우리 아들 재테크 시작하기)

in #sct2 years ago

축하드립니다! 육아가 참 어려운 것 같아요.

Sort:  

행복한데 힘들긴하네요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