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일즈 오브 베스페리아 TALES OF VESPERIA 48화

in #kr3 months ago (edited)

1.jpg

자기 : 크헉! 크크크... 넌 최고다... 유~리~!
유리 : 이 스토커 자식! 작작 좀 하라고!
자기 : 크악!
유리 : 리타!
리타 : 알고 있어! 이걸로... 끝!
주디스 : ...멈췄네.
레이븐 : 역시 천재 마도 소녀.
프렌 : 이걸로 소디아 부대도 올라탈 수 있겠지.
리타 : ...에스텔... 어디로 잡혀간 거야?
카롤 : 리타...
리타 : 알렉세이는 에스텔을 도구로밖에 안 봐! 저대로 에스텔의 힘을 계속 쓴다면... 정말로 에스텔 때문에 별먹기가 일어날지도 몰라!
유리 : 그렇겐 안 둬. 그래서 우리가 있는 거야. 그렇잖아?
패티 : 리타 언니, 기운 내야 한다네. 반드시... 녀석을 물리치고... 에스텔을 구해야 한다네...
리타 : ...그러네.
주디스 : 이젠 한시도 지체할 수 없어. 이 헤라클레스에도 분명 헤르메스식 블라스티아가 사용되고 있어. 이만한 것을 움직이고 있었으니까.
카롤 : 빨리 알렉세이를 찾아내야 해!
주디스 : 바울에게 부탁해서 에아르의 흐트러짐을 추적해보자. 에스텔에게 힘을 사용하게 하고 있다면 분명 찾을 수 있을 거야.
유리 : 알았어, 그럼...
자기 : 햣하~! 유우리! 아직 끝나지 않았다아아!
리타 : 제, 제어판이...!
프렌 : ...또 움직이기 시작했어!
자기 : 하~ 하하핫! 유리! 갈 데까지 가 보자고!
유리 : 위, 위험한데... 몸이...
카롤 : 틀렸어... 에스텔 같은 고도의 치유술이 아니면 모두를 동시에 치료할 수 없어.

2.jpg

주디스 : 여기서 쓰러질 수는 없어...!
자기 : 크크크. 이제서야 좀 괜찮게 신음하는군, 죽어라!! ...읏! 아아아아악!
예거 : 흐흥. 뷰티플한 샤우트군요~
유리 : 예거! 너 무슨 생각이냐!
패티 : 또 우리 방해를 할 생각인 겐가!?
예거 : 미의 비즈니스에 있어서 제국만이 파워풀해지는 것은 제 사정이 배드 배드해지는 겁니다~
고슈 : 알렉세이는 자피아스에 있어.
드루아트 : 수도 자피아스의 검의 층계에 비밀이 있지롱.
예거 : 데인노모스가 키로서 니드지만. 유들의 프린세스로 대신하려고 하고 있습니다.
리타 : 뭐라고!
프렌 : 에스테리제 님을 어쩌려는 거냐!
주디스 : 얘기하고 있을 때가 아닌 것 같아.
레이븐 : 이거 큰일이네. 이대로 놔뒀다간 자피아스의 아랫마을은 납작해질 거다.
유리 : 칫! 리타!
리타 : 무리야! 완전히 망가졌어!
카롤 : 동력을 막을 수밖에 없겠어!
예거 : 힘내는 겁니다! 그럼, 그런 이유로 씨유!
패티 : 아, 기다려라!
유리 : 예거 놈.
프렌 : 녀석이 노리는 건 뭐지?
주디스 : 그건 나중에 생각하자. 어서 헤라클레스를 멈추지 않으면.
유리 : 알고 있어. 동력실로 가자.
카롤 : 예거... 다음번엔 절대 안 놓치겠어!
레이븐 : 브레이브 베스페리아의 보스라고는 해도, 예거만큼은 양보할 수는 없지.

3.jpg

소디아 : 귀관들은 속고 있다! 알렉세이는 사리사욕을 위해 기사단을 움직...!
친위대1 : 무슨 소리냐! 기사단장 각하야말로 우리가 섬겨야 하는 분, 기사의 명예다!
친위대2 : 알렉세이 님께 대드는 프렌이야말로 배신자다!
유리 : 야앗!
프렌 : 흡!!
친위대1 : 우와악!
친위대2 : 우와악!!
프렌 : 괜찮나, 소디아!
소디아 : 대장님! 무사하셨군요...
유리 : 혼자서 이만한 상대를 쓰러뜨리다니 대단하네.
소디아 : 도와달라 부탁한 기억은 없다...
유리 : 솔직하게 감사도 못 하냐? 제국 기사님은.
소디아 : 네놈에게! 네놈 따위에게 죽어도 감사는 안 할 거다! 이대로 네놈을 그냥 보낼 줄 알고...!
프렌 : 그만둬, 소디아. 지금은 그러고 있을 때가 아니야.
소디아 : 대장님! 왜 항상 이런 녀석을...
유리 : 나 참. 몇 번이나 말하게 하지 말라고. 네 상대를 하고 있을 여유는 없어.
주디스 : 당신이 싸우자 달려들겠다면, 힘 조절은 안 하겠지만.
리타 : 다른 할 일이 있으니까 방해하지 말라고.
소디아 : 그건, 에스테리제 님의 구출이냐.
카롤 : 그래. 그러니까 검 좀 거둬줘.
레이븐 : 그래 그래, 무익한 싸움은 그만두자고.
소디아 : 슈반 대장님...
레이븐 : 이 몸의 이름은 레이븐. 잘 기억해둬.
소디아 : 유리 로웰. 우선해야 할 일만 끝나면 반드시 너를 처벌하겠다.
유리 : 그게 네 일이니까, 맘대로 해.

4.jpg

기사 : 부대장님... 프렌 대장님도!? 마침 잘됐습니다...! 밖에서 교전 중인 아군 함대 말입니다만, 헤라클레스와의 화력 차이가 너무 나서 이대로는 버틸 수 없습니다. 부디 직접 지휘를 부탁드립니다!
패티 : 본격적으로 치고받는 소리구먼.
기사 : 지휘를...!
소디아 : 대장님... 저 혼자선...
프렌 : 아니, 나는...
유리 : 네 부하가 위험하잖아, 다녀오라고.
프렌 : 하지만...
주디스 : 이쪽은 우리가 어떻게든 할 거야.
프렌 : ...나중에 합류할게. 가자.
카롤 : 기사단도 고전하는 모양이네.
유리 : ...빨리 이걸 안 멈추면 고전 정도로 끝나지 않을 거야.
레이븐 : 그렇지. 동력실로 얼른 가자고.
[이동요새 헤라클레스 동력실]
유리 : 이건...!
패티 : 뭔가 대단한 일이 벌어지고 있다네!
리타 : 블라스티아의 폭주!?
유리 : 자기가 제어판을 박살 낸 탓에 일이 커진 모양이로군.
레이븐 : 야 야! 어쩔 거야, 이거!
리타 : 기다려!
주디스 : 기다리고 있을 상황이 아닌 것 같은데?
리타 : 알고 있어! 저거 좀 봐!!
카롤 : 왁! 뭐야 저거?
리타 : 에아르가 굉장한 기세로 전송되고 있어. 이 덩치에서 저런 엄청난 힘이 향할 곳은 단 한 군데야.

11.jpg

패티 : 헤라클레스에서 가장 힘을 필요로 하는 곳이라면...
유리 : 주포인가!
리타 : 이 상황에서 이 블라스티아를 파괴했다간 헤라클레스의 움직임은 멈춰도 주포가 발사돼서 눈앞의 자피아스가 날아가 버릴 거야!
카롤 : 뭐~! 어, 어쩌지!?
주디스 : 어떻게 해서든 이 에아르의 폭주를 막아야만 해.
레이븐 : 데인노모스인가.
카롤 : 그렇구나! 듀크는 그걸로 에아르의 폭주를 막았었잖아.
리타 : 할 수 있겠어?
유리 : 할 수밖에 없잖아. 해봐야지.
레이븐 : 야 야, 괜찮겠냐?
카롤 : 유리, 힘내.
패티 : 떠있구먼...
주디스 : 아파테이아...
리타 : 제어할 수 없게 된 블라스티아하고 간섭해서 폭주하고 있는 거야.
유리 : ......
카롤 : 부수려고...? 엔텔레케이아의 영혼 같은 거잖아?
레이븐 : 별수 있나. 이대로 헤라클레스가 갖다 박으면 자피아스는 납작 쿵. 주포까지 폭발할지도 몰라.
유리 : 그래. 망설일 수는 없어!
리타 : 어...?
레이븐 : 진정됐나?
유리 : 주포는 어떻게 됐어!?
리타 : 안 돼! 이대로는 발사될 거야!
카롤 : 그럴 수가! 동력은 이미 멈췄는데!

5.jpg

패티 : ...어떻게 되는 줄 알았다네.
주디스 : 굉장하네. 당신 친구.
유리 : 하하... 그러게 말이야. 턱도 없는 일을 하기는.
카롤 : 있잖아, 아파테이아를 베었을 때, 무슨 목소리 안 들렸어?
레이븐 : 아아, 아파테이아가 된 엔텔레케이아의 목소리, 였을지도 몰라.
주디스 : 아파테이아에 깃들어 있던 엔텔레케이아의 의지가 에아르를 진정시킨 것 같았어.
유리 : 이제 여기엔 볼일 없어. 자피아스로 에스텔을 구하러 가자.
주디스 : 바울을 부를게. 하늘이 보이는 곳으로 가자.
레이븐 : 헤라클레스에 낚여서 시간을 엄청 날려버렸구만.
카롤 : 서두르자!
리타 : 의지가 에아르를 진정시킨다... 아파테이아와 에아르... 리조마타 공식과 에스텔...
유리 : 프렌... 은 밑에 있나.
카롤 : 기사단의 배, 왠지 위험해 보이는데.
패티 : 아~ 저건 좋지 않다네. 저렇게 기울면 침수하는 거라네. 어영부영하다간 침몰할 게야.
레이븐 : 저기서 소리치고 있는 거, 프렌 아니냐?
유리 : 저건 빠져나오기 힘들 것 같은데. 프렌에겐 미안하지만 이대로 갈까.
리타 : 괜찮아? 나중에 한소리 듣는 거 아니야?
유리 : 녀석의 잔소리에는 익숙해. 주디, 부탁해.
주디 : 바울! ...바울, 수도로 가줘...! 응... 고마워. 모두 어서 타.
유리 : 술래잡기도 여기서 끝내주겠어.

10.jpg

[희망과 영광의 배 피에르티아호]
카롤 : 보였어! 수도야! ...어라?
레이븐 : 어이! 결계가 없잖아.
유리 : 알렉세이 놈 짓인가.
패티 : 하고 싶은 대로 해대는구먼... 알렉세이...
주디스 : 이대로 간다?
유리 : 부탁해.
리타 : 에스텔, 어디에 있어?
카롤 : 어떻게 찾지... 이런 큰 도시에서...
주디스 : 에아르의 흐름을 쫓을게. 알렉세이가 에스텔과 아파테이아를 써서 뭔가 하려는 거라면 반드시 에아르의 흐트러짐이 발생할 거야. 바울! ...찾았어.
카롤 : 저기!
리타 : 에스텔!
레이븐 : 알렉세이도 있는데.
패티 : ...!
유리 : 주디, 접근해줘! ...에스텔!!
에스텔 : 아아악!!
리타 : 에스텔!!
유리 : 이 자식, 알렉세이!
에스텔 : 싫어! 힘을 억누를 수가! 무서워!
유리 : 약해지지 마! 에스텔! 지금 구해줄 테니까! ...으아악!
카롤 : 유리!!
유리 : 에스텔...
에스텔 : 이 이상... 누군가를 상처입히기 전에... 부탁이에요, 죽여줘요... 으아아악!!
유리 : 에스텔!!

8.jpg

유리 : 윽... 살아있군...! 큭!! 으윽... 다들 살아있어?
주디스 : 난 어떻게든.
래피드 : 끄으... 응.
레이븐 : 살아있기야 살아 있다만 무사하냐고 묻는다면 미묘해. 뼈가 몇 대 나간 모양이야.
패티 : 배도 엉망진창이라네... 용서할 수 없다네, 알렉세이... 아야야...
카롤 : 유리... 아파...
리타 : 에스텔의 그거... 데인노모스랑 비슷했어... 아마, 아파테이아를 모아서 같은 짓을 하려고...
유리 : 무리해서 말하지 마. 둘 다, 바로 의사 불러올 테니까. 조금만 참고 있어 봐.
주디스 : 고마워. 용케 힘내줘서.
유리 : 바울의 저 상처... 한동안 날아달라고 하는 건 무리겠네.
주디스 : 응. 상처가 나을 때까지, 어딘가에서 쉬라고 할게.
유리 : 무리하게 해서 미안하다. 편히 쉬어.
카롤 : 에스텔은...
리타 : 맞아...! 서둘러야 해.
유리 : 에스텔의 걱정보다도 자신을 걱정하라고.
패티 : 음... 이 몸으로 맞서봤자 되려 당할 게 뻔하다네...
주디스 : 여기는 카푸아 노르 근처인 것 같네. 일단 노르 항구까지 가자. 분명 의사도 있을 테니까.
유리 : 그래.
레이븐 : 기분 나쁜 하늘이네. 에아르가 구름처럼 소용돌이치고 난리야... 재앙이라...

9.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