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스 실소유주는 이명박" 드디어 검찰이 영장에 써넣었습니다!

in kr •  last year 

1.jpg

"다스는 누구껍니까"라는 전국민적 질문에, 검찰이 답을 적었습니다. "다스 실소유주는 이명박"이라고요.

이명박 전 대통령의 금고지기라고 불리는 이병모 청계재단 사무국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하면서 '다스와 도곡동 땅의 실소유주가 이명박 전 대통령'이라고 적시했다고 합니다.

도곡동 땅의 실소유주가 다스의 실소유주입니다. 왜댜면 다스의 초기 자본금이 도곡동 땅을 팔아서 마련됐기 때문입니다.

검찰은 도곡동 땅 매각 대금 중 다스에 들어간 돈 말고, 20~30억원이 이 전 대통령의 논현동 자택 증축비용에 쓰인 정황과 이 전 대통령의 아들 시형씨가 10억원 가량 가져다 쓴 정황도 포착했습니다. 즉, 도곡동 땅을 판 돈이 이 전 대통령의 것이라는 증거입니다.

이 사무국장은 다스 관계사들을 통해 불법자금을 조성한 혐의 등으로 구속됐습니다. 그리고, 이 사무국장은 "다스는 이 전 대통령의 것"이라고 실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제, 다스의 실소유주가 밝혀지고 있는 만큼 다스와 관련된 범죄에 대한 죄도 물을 수 있게 됐습니다.

무슨 범죄가 있는지는

두 기사를 보시면 알 수 있습니다. ^^


  • 리스팀과 보팅으로 이 글을 응원해주세요
  • 민중의소리 스팀잇 공식 계정 (@vop-news)을 팔로우 해주세요
  • 여러분의 응원은 좋은 콘텐츠를 만드는 기반이 됩니다. ^^;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그렇게 되었군요.

뭐 이명박만 빼고 다 아는 사실인데 말이죠. ㅋㅋ

포토라인 혀 낼름낼름 빨리 보고싶습니다.

보팅하고 팔로우합니다
리스팀도 당연히 합니다

MB가 가까운 시일내에 어떤 상황에 처할지 무척이나 궁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