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여행] 펠리컨도 보고, 피쉬 앤 칩스도 먹고 _ Charis seafoods, Goldcoast

in #kr2 years ago (edited)

안녕하세요. @virus0406입니다.

가족과 함께하고있는 호주 여행 이야기 이어나가볼께요.

골드코스트 해변 구경과 연계하면 딱 좋은 간단한 구경거리가 있어요. 바로 시푸드 레스토랑 ‘Charis seafoods’에서 매일 하는 펠리컨 피딩이죠.
매일 오후 1시, 남는 생선뼈 등을 펠리컨에게 주는데요, 많은 펠리컨들이 먹이를 먹으러 몰려오는 덕에 나름 볼거리가 된답니다.

AC2BB11A-EEB1-4748-8439-6ED55278C43D.jpeg

3124335A-1B3C-43C7-AD36-A451CAF63BFA.jpeg
먹이를 잽싸게 낚아채서 부리 속에 넣은 녀석은 재빨리 바다로 들어갑니다. 그 친구의 뒤를 쫒아 모두 바다쪽으로 가고 잇는 펠리컨들... 하지만 다시 생선뼈를 던지면 다시 앞으로 몰려오죠.
저희 아버지는 “먹고사느라 다들 애쓴다.”는 후기를 남기셨습니다!

커다랗고 특이하게 생긴 펠리컨을 눈앞에서 보고 있으면, 몇 번을 봐도 참으로 비현실적인 느낌이에요.

3208C465-C383-43D8-A4EE-3C3B59A4624B.jpeg

씨푸드 레스토랑이라고 하지만 대부분 피쉬앤칩스를 먹게 됩니다. 갓 튀긴 음식은 뭐든 별미죠. 펠리컨 보러 오는 관광객들도 많고, 투어버스도 들르는 큰 삭당이다 보니 회전율이 좋아서 음식이 신선하기도 한 것 같아요.
1인용 콤보셋트 같은 건 혼자 먹기 양이 좀 많으니 여러 분이 가시면 적절히 시키세요^^ 예전에 1인 1셋트 먹다 배 터지는 줄 ㅠㅠ
이번에 저희 네 식구 49$짜리 셋트를 시켜서 또 많이 남았네요.

5478C03D-A30F-4F9C-B31D-638B6652F2B7.jpeg

골드코스트의 짜투리 관광코스, 펠리컨 피딩이었습니다^^

다음 포스팅은 멜번 여행으로 돌아올께요^^

Sort:  

펠리컨과 사람이 저리 가까운 사이라니.. 신기해요 ㅎㅎ

그렇죠? 펠리컨을 가까이서 보면 정말 신기해요^^

이벤트 참여 감사합니다ㅎㅎ
보팅 꾹 누르구 가용~^^

감사합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정말 멋진 곳이네요. 저도 가족과 함께 가고 싶네요,

추천합니다!!

골드코스트 자주 놀러가는데 이곳은 아직 못가봤네요~
다음에 시간내서 들러봐야겠네요~!

해변 갔다가 시간 맞으시면 한번 들러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네! 해변 갔다 시간 맞으시면 잠깐 들르시긴 괜찮을거에요^^

펠리컨 무섭지 않았나요?
너무 큰 새를 보면 저는 무서워서.ㅋㅋ

저는 별로 무서워하진 않는 편이라서요... 뭔가 동화같기도 하고 확실히 비현실적인 느낌이었어요

Coin Marketplace

STEEM 0.15
TRX 0.03
JST 0.026
BTC 13095.81
ETH 393.08
USDT 1.00
SBD 0.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