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직 10일차

in #kr8 months ago

1586483368383.jpg

어제는 노을공원에 산책을 다녀왔다.
사람이 없어 산책하기 너무 좋았지만
한편으로는 코로나로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
돌아다니는게 마음에 걸렸다.

오늘은 집에서 아이와 함께 책읽고
장난감 놀이, 글씨연습을 해보았다.
아이가 잘 따라줘서 즐겁게 보낼수 있었다.

와이프는 하루하루 시간을 채워줘야하는
압박에 스트레스를 조금 받는듯 하다.

나 또한 뾰족한 수가 있는것이 아니라
조금 답답하지만 그래도 오늘 처럼만
함께 시간을 보낼수 있으면 행복할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