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로 이민가는 브로의 송별회

in kr •  last year 

180527_1.jpg

결혼과 동시에 호주로 이민을 가는 브로.
엄마따라서 이제 아빠랑 동생이랑
평생 호주에서 살게 된 브로.

흑 정말 이제 브로 못만나는거야?
귀여운 울 브로 얼굴 그래도 인별그램에서 자주 만자자꾸나.

180527_2.jpg

서울에서 서울로 이사하면서도
키우던 반려동물을 버리고 가는 사람들이 많은데
그 먼 나라에 가면서 비용들고 시간 들고
이리저리 엄청 힘들지만 함께 가는일은 가족이니깐 당연한거죠.
(평생 책임질 수 없다면 제발 반려동물 키우지마세요!!!!)

브로맘은 이미 호주에 가있지만 지금 브로는 한국에서 호주로 갈 준비중입니다.
검사할것도 많고 호주에 가서도
바로 엄마를 만나는것이 아니라 일정기간 지정된 장소에서 있다 가야해요.
그러기에 브로가 엄마랑 떨어져 있는 시간은
3주정도가 된다고 이리저리 근 한달간 떨어져 있어야 하기에
브로맘도 주변에서도 걱정이 많았지만
엄마도 브로도 믿고 있기에 잘 설명해주었기에 잘 견디고 있어요.

180527_3.jpg

브로와 마지막 만날 수 있는날.
절친 친구들이랑 함께 맛있는 밥도 먹고
운동장에서도 신나게 놀았어요

180527_4.jpg

애들은 역시나 집에서 보다
밖으로 나와서 놀때 입꼬리가 올라가고 막 눈으로 웃고
엄청 얼굴에 기분이 최고야라고 말해요.
그런 모습에 데리고 나올 수 밖에요.

너무나도 잘 지내고 잘 노는 아가들
이날 참 신가한 모습을 많이 보았어요.

평소 잘 놀아주지 않던 절친친구(댕댕이)가 브로에게 엄청 몸을 비비면서
마치 브로야 가지마라고 하는듯 슬퍼했어요.
그런거 별로 안좋아 하는데 브로도 친구 마음을 아는지
그날따라 아무말 없이 친구가 하는 행동을 다 받아주었고요.

이렇게 강아지들도 서로 이별은 준비하더라고요.
평소와는 다른 행동들과 모습들
그런 모습을 보니 엄마랑 이모들도 마음이 찡
하지만 브로에게 이제 아빠도 생기고 여동생도 생기고
좋은일이니깐 그리고 우리나라와는 달리
너무나도 좋은 환경속에서 살 수 있으니깐
모두 행복한 모습으로 하루를 보냈어요

180527_5.jpg

몇시간을 신나게 놀고 헤어지기전
마지막으로 단체사진에 도전!
평소 원래 이렇게 사진 안찍는데 꼭 찍고 싶은 생각에
엄마랑 이모맘을 알아주는지 녀석들 평소 찍자고 해도 협조안하던 아이들인데
어찌나 얌전히 가만히 있던지요.

다만 눈부셔서 애들이 다 실눈
하지만 너무 이쁜 모습

상구와 상추를 키우면서 많은 반려견을 키우는 사람들을 만나요.
너무나 소중하고 감사한 분들이 많아요.
그러면서 배우는것도 많고
이 작은 생명들이 우리에게 주는게 너무 많기에 행복하길 바라요.

브로야 호주가서도 지금처럼 아프지 말고
건강하게 그리고 하루하루 즐겁게 보내렴.
우리 브로 엄마 태교를 담당하고 있었는데
엄마가 너가 너무 보고 싶데
너무 보고싶어서 잠도 잘 못잔다더라구
브로야 매일 밥도 잘먹고 응갸도 잘하고 엄마랑 조만간 다시 만나서
엄마랑 동네 산책도 많이 다니고
그리고 친구들도 마니 사귀고
엄마 만나기전에 조금씩 외국어 공부도 해야하는거 알지??
외쿡 친구 만나면 인사정도는 할 줄 알아야지
얼른 엄마 만나서 브로 소식 빨리 듣고 싶네

애들글을 쓰다보면 뛰어노는 모습을 올리고 싶은데
동영상을 올릴려면 바로 올릴 수가 없더라구요.
그래서 요 며칠간 열심히 뚱딱뚱딱 혼자 샤브작 유튜브에 동영상을 올렸어요
하면서도 재미있고 뭔가 적성에 맞는거 같고 그래서 앞으로
아이들 모습 계속 올릴려고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브로는 행복한 강아지네요~
저희 보리도 행복했으면 좋겠어요~

·

보리도 엄청 행복할거에요
항상 가족들과 함께 하잖아요
그게 아이들에게는 최고의 행복이 아닐까 싶어요

짱짱맨 호출에 출동했습니다!!

·

출동 감사합니다 ^_^

아이들은 브로가 떠나는것을 알고 있을거에요.
아이들이 한줄로 사진을 찍는 모습이 신기하네요.
고양이는 절대 불가능 해요.
그리고 모두 이뻐요.
맛있는 밥은 아이들과 같이 먹는건가봐요.
브로가 떠나기전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좋아요
브로야 건강하고 행복하게 잘살아...^^

·

정말 아이들이 브로가 가는거 알고서 어찌나 다른 모습들을 보여주던지
절친이지만 둘이 붙어 있는 모습을 보지 못했었는데
브로를 안고 계속 가기잘라고 하듯 안기더라구요.
평소에는 싫다고 하던 브로도 그냥 다 받아주고
정말 아이들의 모습보면서 저희도 짠했어요.
아이들이 엄마와 이모들의 마음을 아는지 마지막에 사진도 잘 찍어주고
고맙기도 하고 이제 못만나는게 슬프기도 했어요.

·
·

맞아요 다시 못본다는것은 참 슬퍼요 ~~

ㅎㅎ 강아지들 너무 귀엽네요 ㅠㅠ..이민간다니 아쉽..

·

절친이었는데 못보니 너무 슬퍼요

  ·  last year (edited)

외국으로 보낼 때 비용도 만만치 않다고 하던데 애정이 대단하네요.
강아지들의 송별회도 대단하구요.^_^ ㅎㅎ

·

그러기에 생명을 들일때는 책임이 필요한거죠.
대단한 일이지만 가족이기에 내가 책임져야하는 생명이기에 가능한 일인거 같아요.
진짜 사람보다 대단하다는걸 느끼느느게 이 작은 생명으로부터 배우는게 너무너무 많아요.
이별이 슬픈 시간이었지만 이렇게 이야기 할 수 있는 좋은 시간과 추억을 만들어서 행복했던 시간이었어요 ^_^

누구보다 행복한 강아지가 아닐까 하네요
평생 호주로 가야하니 왠지 서운한 마음이 들기도 하지만
그곳에서도 행복하게 지낼거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친구분께서 큰 결정 하셨네요. 호주는 검역소에서 10일, 싱가폴은 30일 계류라 전 그 두 나라는 아예 엄두를 못 내겠어요. :( 그래도 지인 중에 시드니로 강아지 두마리랑 가신 분이 있는데 잘 도착해서 알콩 달콩 지내는거 보면 좋더라구요.

어마나!단체사진 심쿵+_+
어쩜 저리 다들 귀여운건가요 흐허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