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왔는데 참 살기엔 퍽퍽한 도시같음.

in #kr2 years ago (edited)

복잡한 노선도에 사람바글바글한 교통수단, 찜통같은 날씨...

거기에 흔들리는 전철안에서 나도 모르게 좀 닿았다고 신경질적으로 화내는 사람도 있었고.

하마터면 함무라비 법전 제 196조항에도 써진 "눈에는 눈 이에는 이"를 이행할뻔...
(이래뵈도 제가 사람 짜증나게 하는데에는 이골이 나있슴...ㅎㅎ)

My steemion friends, 날도 더운데 상호 존중하며 삽시다. 서로 짜증내면 보기 안좋잖아여?

제발 린간적으로다가... 8ㅅ8

Sort:  

ㅋㅋㅋ 그냥 다양한 사람이 있다고 봐줘 서울이든 어디는 마찬가지 아닐까?

그래 그래야겠음...

서울은 그런곳!

그런곳이라니 8ㅅ8

엥, 서울이 얼마나 크린한대 무슨소리야

그... 혹시 크-린의 정의를 잘못알고 있는거 아냐...?ㅋㅋ

천만명 가까이 사니 이런 사람 저런 사람 다 있는거지 ㅎㅎ..

천만개의 다른 생각이 있으니 그중에 좋은것도 있고 나쁜것도 있는게 당연한거같아...ㅎ

조금 까칠하게 굴어야 호구 안잡힌다고 생각하는
그런 그런 사람들이 가끔 있슴... 요즘은 날이 더워서들
까칠한듯 ㅋ;;

상하차별, 갑질 없는 사회를 주장하면서 정작 당사자들이 자신의 안위를 위해 상대를 밟고 올라야 한다고 생각하는게 정상이 되어선 안될텐데 말이야... 8ㅅ8

서울이 살기 참~~~ 그렇지. ㅠㅠ

나형 오랜만이야 소설연재는 잘 되가??

요즘 바빠서 쓰기가 힘드네. 소설 한 회 쓰려면 2~4시간은 집중해야 하는데, 그럴 시간이 안 나. 너무 바쁘네.

더운건 현재 한국 어딜가도 그럴걸 ㅋㅋㅋㅋ

그야 내가사는곳이나 서울이나 똑같이 덥지... 냉면도 똑같이 맛있고 +ㅅ+

Coin Marketplace

STEEM 0.17
TRX 0.03
JST 0.022
BTC 18071.93
ETH 553.83
SBD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