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비판자 중 누구도 비트코인을 공부해본 적 없어”, 헤지 펀드 매니저 빌 밀러

in #kr4 years ago



밀러 밸류 파트너스(Miller Valued Partners)의 회장 겸 CIO인 빌 밀러(Bill Miller)는 지난 주 자신이 운용 중인 MVP1 헤지 펀드의 투자 자산 중 비트코인이 절반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전설적인 헤지 펀드 매니저는 “지금 당장은 고작 50%에 불과합니다.”라면서, 비트코인 캐시도 보유 중이라고 덧붙였다. 밀러가 처음 비트코인에 투자한 시기는 2013년과 2014년(당시 비트코인의 평균 가격은 350달러였음)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월스트리트 저널의 보도에 따르면, 올해 10월에만 해도 밀러의 헤지 펀드 자산 중 비트코인의 비중은 3분의 1이었다. 처음 밀러의 비트코인 투자는 5% 이하로 시작했다.

10월 당시 MVP1 펀드의 자산 가치는 1억 5,400만 달러였으며, 밀러 밸류 파트너스 전체의 운용 자산은 20억 달러가 넘는다.

밀러는 (2014년 당시 비트코인에 대해 밀러가 “틀렸다.”라고 말했던) 억만장자 투자자 워런 버핏과 (비트코인을 “사기”라고 말했던) JP 모건 체이스의 CEO 제이미 다이먼을 비롯해 비트코인을 비판해 온 이들을 겨냥하고 있다.

밀러는 이들 중 누구도 비트코인에 대해 잘 알고 있지 못하다고 말한다.

"자신 있게 말하지만, 이들 중 누구도 비트코인에 대해 실제로 공부해본 사람은 없습니다.
말하자면, 실제로 살펴보지도 않고 주장하는 것에 불과합니다."

그의 발언은 비트코인 가격이 약 18,695달러에 거래되고 있을 때 나온 것이다.

한편, 밀러의 비트코인 헤지 펀드에 미묘한 변화가 있을 수 있다. 밀러는 자기 회사가 보유 중인 비트코인을 팔지 않고도 비중을 조절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고 있음을 내비쳤다.

밀러는 "펀드 자산 중 비트코인 비중을 50%로 오래 가져가고 싶지는 않습니다. 그렇다고 팔겠다는 말은 아닙니다."라면서 이렇게 덧붙였다.

"우리는 비트코인을 팔지 않고 처리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출처: Coindesk, "Hedge Fund Pro Bill Miller: 'Just About 50 Percent' Invested in Bitcoin">

Sort:  

팔지 않고 처리할 수 있는 방법이라 ... 랜딩 ? 혹은 비트코인을 이용한 타 코인 재투자 ?

말씀하신 방법도 하나일 수 있죠. 궁금합니다.
펀드 운용자산을 더 늘려서 비트코인 비중이 낮아지게 할 수도 있지만.
어쨌든 궁금합니다.

알트로 투자한다는 뜻인가요? 궁금해지네요

어쩌면 그럴 수도요. 시가총액 높은 상위 알트라면 가능할 듯도요.
감사합니다. ^ㄴ^

포스팅 감사합니다 ^^
저도 렌딩이 떠오르는데 무슨 방법을 사용할지 궁금하네요

뭔가 우리가 생각할 수 없는 방법일지도요.
감사합니다. ^ㄴ^

좋은 소식이네요.
감사드립니다.

네. 저도 감사드립니다. ^ㄴ^

앞으로 세상이 변할거같네요ㅎ

그것도 많이 변할 것 같네요.
감사합니다^^

비트코인을 달러로 바꾸지 않고 비트코인 그대로 다른곳에 투자할 방법을 모색하는것이겠죠.

그렇겠군요. 비트코인의 미래를 밝게 보는 입장이라면 당연한 일이겠지만요.
감사합니다. ^ㄴ^

스팀잇에 가입한 뒤 여러 글을 읽고 있자니, 정말 세상이 변하고 있다는 실감이 납니다.
오늘도 좋은 글 올려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비트코인을 팔지 않고 비중을 줄이는 방법이라...
궁금하긴 하네요.

저도 방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ㄴ^

저렇게 나이든 분도 첨단 테크 시류를 잘 아는데...

돈 잘 버는 이유는 다 있는 것이죠.
감사합니다^^

팔지않고 비중조절하며 자산을 늘리는 방법이라.. 궁금하네요. 돈 버는것엔 도가튼 사람들이라 기발한 방법이 있겠죠.. ㅎ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

항상 양질의 번역기사 잘 보고 있습니다.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

감사합니다.
저도 공부하면서 하는 일인데요 뭘..
자주 뵙겠습니다. ^^

Coin Marketplace

STEEM 0.41
TRX 0.07
JST 0.053
BTC 42986.59
ETH 3324.59
BNB 489.67
SBD 4.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