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너스(-) 금리의 이해

in kr •  19 days ago 

2019년이 진행되면서 세계 금리가 요동치고 있다. 연초에는 대부분의 투자자들이 금리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했지만, 경기 둔화와 미 연준의 온건적인 신호로 인해 점점 더 낮아지고 있다. 실제 연준은 7월 말 금리를 인하했으며, 시장은 앞으로 추가 인하 조치를 취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금리가 더 낮아질 수 있을까? 아직 미국 내 금리는 플러스(+)를 유지하고 있지만, 전 세계적으로 약 15조 달러에 달하는 국채의 금리가 마이너스(-) 영역으로 들어갔다. 이는 전 세계 국채의 27%가 넘는다. 규모는 시장마다 다르다. 독일의 경우, 0 내지 30년 만기에 이르기까지 모든 국채의 금리 마이너스(-) 영역에 있으며, 일본에서는 주로 단기 국채의 금리가 그렇다.

마이너스(-) 금리의 작동 방식

국채는 일반적으로 투자 원금에 쿠폰(설정된 이자)을 지급하기 때문에, 마이너스(-) 금리라는 말이 언뜻 이해되지 않는다. 실제, 불확실한 시장에서, 국채 투자자들은 더 위험한 유가증권에 비해 안전감을 얻는 대가로 기꺼이 더 낮은 수익을 받아들일 수 있다.​

생각하는 것처럼, 금리가 마이너스(-)라고 해서 반대로 국채 투자자가 발행자에게 이자를 지급하는 것은 아니다. 대신, 신규 발행된 국채 가격에 마이너스(-) 금리만큼 프리미엄이 붙어 거래된다. 예를 들어, 5월 발행된 독일의 2년 만기 국채는 금리 0%에 발행 가격은 101.33유로였다. 이 국채는 만기까지 이자를 지급하지 않지만, 최종 만기에는 100유로를 지급한다. 결과적으로, 이 국채에 투자한 투자자는 101.33유로를 지불하고, 2년 후 100유로를 받는 셈이기 때문에, 실제 수익률은 -0.65%가 된다. 불확실한 시대에 안전한 곳에 자금을 넣어두는 대가라고 할 수 있다.​

같은 만기의 국채에 “추가 금리(spread)”를 붙여 발행되는 회사채 또한 마이너스(-) 금리가 될 수 있다. 간단한 사례로 보면, 어떤 회사채가 금리가 1.5%인 국채에 0.5%를 붙여 발행되었다면, 이 회사채의 금리는 2.0%가 된다. 이때 해당 국채 금리가 -0.5% 이하로 떨어지면, 회사채 역시 마이너스(-) 금리가 될 수 있다.​

(아래는 미국 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글이지만, 참고로 읽어보길 바란다.)​

투자자들은 마이너스(-) 금리를 걱정해야 할까?

미국의 경우, 연준의 추가 금리 인하가 단행되면, 국채 금리가 더 하락할 수 있다. 미국 재무부는 금리가 마이너스(-)인 국채를 발행하기를 바라지 않는다고 밝혔지만, 시장 금리가 0 미만으로 떨어질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는 없다. 하지만 과거 금융 위기가 심화되는 동안에도 연준은 기준 금리를 0 미만으로 낮추는 대신 0~0.25% 수준을 유지했다.​

더욱이, 현재 미국의 콜금리는 2.00~2.25%로, 플러스(+) 영역을 굳건히 유지하고 있다. 반면, 유럽 중앙은행의 콜금리는 -0.40%다.

마이너스(-) 및 저금리를 활용할 수 있는 방법

미국 투자자의 경우, 마이너스(-) 금리보다 저금리가 더 문제다. 지역 및 자산 등급별로, 채권 금리가 글로벌 금융 위기가 시작되기 전보다 훨씬 낮은 수준이다.

기회는 많지 않지만, 채권 투자자가 마음만 먹으면 몇 가지 선택지가 있다. 다음은 채권 상장 지수 펀드(ETF)를 사용해 고려할 수 있는 세 가지 전략이다.​

  1. 미국 시장에 집중​

현재 미국의 국채 금리는 낮은 상황이지만, 다른 선진국보다는 높으며, 주식에 균형추 역할을 하고 있다.​

  1. 하이일드 및 신흥 시장 채권​

저금리 환경에서는, 총 수익률보다 이자 소득이 더 중요한 요소다. 위험을 더 감수할 수 있는 투자자라면, 신용 위험이 더 높은 채권으로 잠재적인 이자 소득을 높일 수 있다.​

  1. 해외 채권​

특히 미국 이외의 지역에서 금리가 계속 낮아질 것으로 예상하는 투자자는 금리 하락으로 인한 가격 상승 가능성이 있는 해외 채권을 고려해 볼 수 있다.​

자료 출처: BlackRock, “Should You Care About Negative Bond Yields?”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포스팅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