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첫째 아이의 눈 다래끼 수술 ㅜㅜ

in #kr3 years ago

Ninjakong.jpg

안녕하세요. 닌자콩입니다.

어느 더운 얼마전, 말로만 듣던 다래끼 수술이란걸 딸아이가 받았습니다.
어린이집에서 데리고 집에 오는데 한쪽 눈이 살짝 부어있더군요. 그때만해도 모기 물렸나?? 생각했지요.
자고나니 더 부어있고, 다음날은 더 그러더군요. 주말을 이용해 아이가 출산했던 병원 소아과에 갔더니 다래끼랑 결막염끼가 있다고 해서 같은 병원 안과로 연결해주네요.

해당 안과에서 진찰을 받았는데 결막염으로 진단하고 안약 처방을 해줬습니다. 믿고 약 잘 넣어주고 했는데 더 심해지는 눈을 보니 안되겠다 싶어 부모님댁에 갔을때 근처 안과를 검색해서 가봤습니다.
의사 선생님께선 딱 잘라서 지방종 성향의 다래끼라서 무조건 째서 빼야 한답니다. ㅜㅜ

아오... 그 먼저 갔던 병원의 오진했던 안과의사 새끼...
결국 바로 수술결정하고 아이를 담요로 둘둘말아 결박하고 간호사 2명, 저 3명이서 아이를 포박하고, 의사선생님이 수술을 했습니다.

와... 참혹하더군요.
눈두덩이를 뒤집어 째고 내용물빼고 소독하고 약바르고 이런 과정을 겪는 아이는 경기하다시피 울고 그 모습을 보고있는 전 눈물이 핑 돌고 가슴이 저며왔습니다.
정말 길게 느껴진 수술이 마무리 되고 전 아이를 안고 연신 "미안해 미안해" 라고 말해주면서 진료실에서 나오는데 밖에서 대기 하던 손님들이 다들 안타깝게 아이를 바라봤습니다.

20180807_104407.jpg
수술받은 당일은 이러했지만,

다음날엔 바로 이렇게 정상으로 돌아왔습니다.
20180808_133324.jpg

어른이던 아이던 아프지 않는게 최고의 복인듯 해요. 그리고 병원은 여러군데 다녀봐야 한다는거..
물론 지금은 말좀 잘 들었으면 합니다만.. 말을 지지리 안듣네요. ㅎㅎ

모두 아프지 마시고, 비 조심하세요~
안녕~

Sort:  

많이 걱정되셧겟어요~~ ㅠㅠ지금은 잘 나으셧다니 다행입니다!

네 눈앞에서 보니 정말 힘들더군요... 감사합니다~^^

저 작은 아이눈을.. 진짜 얼마나 아팠을까요..
보는내내 같이 우셨을거같아요..
글읽는되도 눈물이 핑돌더라구요.
하루만에 다 나아서 다행이예요..
아이나 어른이나 건강이 최고죠...

진짜 병원은 몇군데 가봐야한다는거 절실히 느꼈어요...저도요.가까운 지인 수술로요.

네 맹신은 금물이란거 정말 크게 느꼈습니다. 건강이 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