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가는 밤길이 무섭습니다.ㅜㅜ

in #kr3 years ago

Ninjakong.jpg

안녕하세요. 닌자콩입니다.

오랜만이죠?ㅎ 짬내서 글쓰기도 힘드네요~
회사일과 육아에 치어살다보니 마음의 여유가 없네요^^

그런데 왜 밤길이 무섭냐구요??

전 키 183에 몸무게 84키로 정도 나가는 적잖은 몸뚱아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런제가 집에가는 얼마 안되는 밤길이 무서운 이유는...

어두운 길에 절 의식하고 발길을 재촉하는 여성분들이 무서워요 ㅜㅜ

세상이 험하다 보니 그분들께서도 밤길에 조심하는 부분에 있어서는 당연히 있어야 하고 이해하고 있습니다. 충분히요~
아쉬운건 어쩌다 사회가 이런 지경까지 온건지~
야근하는 날에는 길에 여성분이 있다면 앞질러 가던 뒤로 가던 최대한 멀리~ 멀리~ 떨어져서 가는 방법을 택하고 있습니다. 물론... 야근을 안하는게 최고의 답이겠지요? ㅎㅎ

한주의 마지막 날 오전이네요~ 일과 잘 하시고~ 좋은 하루 되세요~

안녕~

Sort:  

경찰에 신고 당하면 곤란하겠죠
(도와주세요 뒤에서 누가 계속 따라와요 키도 180도 넘는거 같고 무섭게 생겼어요)라고 전화 신고가 들어온다면... 바로 연행당하시겠네요 ㅋ

본문에 적지는 않았다만... 제일 걱정되는 부분이죠~ ㅜㅜ

경찰이 "저 여자분이 위협적으로 느꼈다면 당신 잘못입니다"라고 이야기하면... 순식간에 범죄자 취급!!!!!!!!!!

짱짱맨 호출에 출동했습니다!!

간만의 호출에 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오....해일겁니다 ^^;

그분과 대화를 해보진 못했기에 그럴거라 추측만 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