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땅 대마도 ( 이승만 대통령의 대마도 반환 요구 ) 제1편

in #kr5 years ago (edited)

이승만 대한민국 초대(건국) 대통령은

1948년 8월 15일 대한민국 정부수립을

선포하고,불과 사흘 후(8월 18일) 「역사의

진실은 어쩔 수 없다,대마도는 우리 땅이므로

일본은 속히 반환하라」고 천명했다.

6.25직전(3년 동안)까지 60여차례나 요구했다.
일본은 역사학회고고학회 등으로 하여금

대마도에 관하여 왜곡-논문을 발표케 하면서

변명했다.

「쓰시마의 역사적 위치(1949)」,
「대마 문제(1951)」 논문 등이 그 예다.

1950년 6.25가 발발하고 미소가 대립하자

일본은 「이때다」하고 미국에 읍소로비를 했고 미국은 마침내 한국을 배제한채 일본과

다음과 같이 전후(戰後)처리 (샌프란시스코협정)를 하였다.

「일본은 한국의 독립을 인정하고,

제주도 거문도 및 울릉도를 비롯한 도서는

한국에 모든 권리와 소유권 및 청구권을

포기한다.」는 내용이다.

이 샌프란시스코 조약(1951)에서 미국은 독도와 대마도에 대해서는 영토속국을 명백히 하지

않은 것이다.

아! 6.25가 대마도 반환 걸림돌이 된 것이다.

20191001_035516.png

이승만은 이에 불복하고 우선 평화선 선포를

통해 우선 독도만은 어족(魚族)보호 명분을 들어 독도만은 실효지배를 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다.

지난 2005년에 확인된 미국 국무부 외교문서에 따르면 1951년 4월 27일 한국 이승만은 대마도에 관해 다음과 같이 요구하고 있다.

「한국은 일본이 대마도에 대한 모든 권리, 호치, 청구를 분명히 포기하고 그것을 한국에 돌려줄 것을 요청한다.

(In view of this fact the Republic of Korea request that Japan specifically renounce all right, title and claim to the Island of Tsushima and return it to the Republic of Korea)

여기에서 「specifically renounce」귀절에

주시해야 한다.

이는 외교문서로서는 최고로 강력한 의사표시다.

대마도 회복(반환) 문제는 우리 민족의 숙제다.

대마도를 우리 땅으로 회복하는 문제에 있어

국제관례의 관점에서 아무런 제약이 없다.

왜냐하면 1862년에 미국의 영토가 된 일본 남부 오가사와라(小笠原) 군도를 일본이 미국으로부터 일본 영토로서 인정받고 반환 받았던 국제적

사례가 있기 때문이다.
[출처] 이승만 대통령의 대마도 반환 요구 |작성자 KENNY
추가:
"일본이 대마도 안놓으려고 독도싸움 계속 한다"

Sort:  
  • 스팀 코인판 커뮤니티를 이용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2019년 10월 15일부터는 스팀코인판에서 작성한 글만 SCT 토큰을 보상받을 수 있습니다
  • 스팀 코인판 이외의 곳에서 작성된 글은 SCT 보상에서 제외되니 주의 바랍니다.

Coin Marketplace

STEEM 0.23
TRX 0.12
JST 0.029
BTC 66697.56
ETH 3490.05
USDT 1.00
SBD 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