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날의 하루

in #kr4 years ago

어느 날은 등산을 다녀왔다.
어렸을때는 활동적인 아버지덕에 등산도 자주 다니고, 낚시도 자주 다녔는데 그 당시에는 신나서 가지는 않았던거 같다 ㅋㅋㅋ
더 늦잠잘 수 있는 황금같은 주말이었기에☆

머리가 큰 후로는 주말에 잠을 더 자든 친구들을 만나든해서 등산은 저~~~멀리 가버렸다!

그런 내가 오랜만에 등산을 다녀왔다~
오랜만에 가는거라 단순하면서 짧은 코스를 선택했는데...슬픈 예감은 항상 들어맞았다.
짧지만 강한 코스였다는 사실을...^^

우이암까지 가서 우이동쪽으로 내려가는게 오늘의 코스!
20180525_135018-1.jpg

힘들때쯤 나타나주는 오르막ㅋㅋㅋ
다시 내려가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았다
20180525_145456-1.jpg

가다쉬다 가다쉬다 하며 우이암이 보이는 곳까지 왔다!
아까보다 현위치가 변한게 보여서 신났다(단순)
20180525_154047-1.jpg

하지만 신난것도 잠시....우회로를 이용해 올라가라는 표지판이 참 야속했다ㅠㅠ
20180525_154225_HDR-1.jpg

산은 올라가기 참 힘들지만 올라가고나면 참 좋다(올라갔으니 하는 말ㅋㅋㅋ)
20180525_155656.jpg

높은 곳에서 먹는 커피는 정말 꿀맛!(나름 아이스커피)
20180525_162041_HDR-1.jpg

하....내려오는 길은 진짜 수직?이어서 사진이 단 한 장도 없다..정신혼미..
그러다 중간에 쉴 수 있는 의자가 있기에 잠시 쉬고 있는데, 나의 사랑 냥님이 슬금슬금 앞에까지 왔다! 너무나 사랑스러운 존재♡
20180525_172025-1.jpg

원래는 통조림을 챙기고 다니는데, 이 날은 가방을 바꾸는 바람에 놓고왔다ㅠㅠ
다행스럽게도 안 먹을줄 알았던 과자 뒷부분을 맛있게 먹어줘서 아주 조금은 안심이 되었다.흑

등산의 마무리는 역시 김치전과 막걸리ㅋㅋ
20180525_191600.jpg
두부김치와 우동도 먹고 집으로 돌아왔다!
20180525_194308.jpg

그 후로 며칠동안 종아리와 허벅지가 아파서 계단을 내려다니는건 좀 힘들었다ㅋㅋ
이상 하루 이야기를 마칩니다!

Sort:  

저도 호기롭게 등산을 계획하지만 입구에 있는 한정식등에서 밥을 잔뜩 먹고 배불러서 못가겠다고 내려옵니다 ㅋㅋ

저도 몇 번 그런적이 있어서 ㅋㅋㅋㅋㅋㅋ

저는 저번에 산성입구로 올라갔는데 무슨 거의 암벽등반하는 느낌이었어요ㅋㅋ 거의 손까지사용해서 엉금엉금 기어 올라갔다는ㅠㅠ 코스 잘못 선택하면 정말 너무 힘들오 죽겠더라구요ㅎㅎ

맞아요!!!저도 코스 잘못 선택해서 내려올때 구를뻔ㅋㅋㅋ
항상 슬픈 예감은 왜 들어맞는걸까요......ㅜㅜ

등산후 커피! 정말 맛있을 듯합니다.ㅎㅎ
김치전, 두부김치도...ㅎㅎ
등산보다 먹는게 눈에 보이네요.^^

먹기 위해 등산을 한게 맞긴합니다ㅋㅋ
하루정도는 땀을 빼줘야할거 같아서...갔는데 난코스여서 좀 힘들었어요ㅠㅠ

등산 후 김치 부침개 그맛에 등산 하는거 같아요

맞아요!!!그 맛에 등산하는거 아닙니꽈 ㅋㅋㅋ

원래 산은 짧은 코스가 가장 가파르죠ㅎㅎ
저도 어릴적에는 아버지 따라서 등산 많이 다녔었는데, 요즘엔 안간지 꽤오래됐네요ㅎㅎ..

오오!!! 이렇게 말씀해주시는 분이 계셔서 넘나 위로가 됩니다!
그치요~~어렸을때는 자주 다녔는데...아부지 죄송합니다...게을러져서ㅋㅋ

등산에서 꼭 빼놓을 수 없는 게 김치전이랑 막걸리죠ㅋㅋㅋㅋ

역시 조르바님과는 잘 통합니다 ㅋㅋㅋㅋ

등산 즐겁게 잘 다녀오셨네요.
중간에 냥이가 뭐라도 먹고싶어서 다가왔나봐요..
등산에 마지막은 김치전과 막걸리 인것 같아요^^

냥이를 위해 다음에는 사료나 통조림을 가지고 가야겠어요ㅠㅠ 아직까지도 마음에 남아있네요 흑흑

아이들을 키우는 사람들의 마음인것 같아요.
길을가다가 아이들을 만나면 지금 가지고 있는것중에 아이들이
먹을만 한것이 무엇인가 먼저 생각하게 되요 ^^

짱짱맨 호출에 출동했습니다!!
고팍스에서 MOC상장 에어드롭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혜자스러운 고팍스!
https://steemit.com/kr/@gopaxkr/moc

오치님!파이팅!!

북한산 정도는 고산 까지는 아니더래도 중산 정도는 되죠 ㅋ
적어도 남산 정도는 되여 동네 뒷동산이라고 표현해야겠죠? ㅋ

중산정도는 된다고 말씀해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러요ㅋㅋㅋ 진짜 뒷산은 아닌데ㅠㅠ

풍류를 아시네요 ㅎㅎ
두부김치와 우동이 끌리는 날 ㅎㅎ

헤헤! 이렇게 저의 의도를 알아주셔서 넘나 좋습니다ㅋㅋ

뒷산 다녀 오셨군요 ㅋ

등산이든 뭐든 자기가 땡겨야... ㅎㅎ

뒷산이라고 하시면 섭섭합니다!(나름 등산 다녀왔다고 말하고 싶은 마음ㅋㅋㅋㅋ)
그렇지유!!! 뭐든 본인이 하고 싶어야 재미난거 같아요 ㅋㅋ

실제로 등산로 가로등에 동네 뒷산이라고 써져 있...... ㅋ

하지만 동네 뒷산인 줄 알고 가면 큰 코 다치죠!

키키님 오랜만이예요! 등산 가셨군요 ㅎㅎ 힘들어도 위에서 마시는 커피맛은 정말 꿀맛일거 같네요. 푸르러서 넘 이뻐보여요. 계단 오르락내리락할때 꽤 힘들었던건 충분히 이해가 됩니다. 가뭄에 콩나듯 가끔 운동 빡세게 하는 저로서는 ㅎㅎ
통조림있었다면 저 아이도 하산했을수도 ㅎㅎ

똥치리님! 진짜 오랜만이예유ㅠㅠ
가뭄에 콩나듯만큼만이라도 운동해야 하는데 그게 쉽지 않네요 ㅋㅋㅋ
통조림 있었음 저의 넷째가 되었을까요....ㅋㅋㅋㅋㅋㅋ

등산의 마무리는 전과 막걸리. !!1
진리이죠 진리. ㅋㅋㅋㅋㅋㅋ
등산이 생각보다 재미있더라구요. 힘들게오르다 보면 성취감도 있구요 !! 고생하셨어요 키키님

맞아요! 올라갈때는 내가 왜 이 고생을 하나 싶은데 올라가고나면 넘나 기분 좋더라구요!
마무리로 막걸리와 전을 먹으니 헤븐이었어요ㅋㅋㅋ

와! 언니 등산했구나 ㅎㅎ
나도 어릴땐 부모님 등살에 떠밀려 잘 댕겼는데
이젠 머리 좀 굵어졌다고 안간지가 오랜지네
그래도 얼마전 부모님 텍사스 방문하셔서 또 산탐 ^^ㅋㅋㅋ
그나저나 정상에 가면 카페가 있는거야?
정상까지 못가면 거 커피맛도 못보겠구만 ㅎㅎㅎ
커피맛 본 당신이 우이암일대의 챔피욘!!!

텍사스 산은 어떨지 너무 궁금해요 ㅋㅋㅋㅋ
커피는 제가 싸들고 갔어요! 얼음물에 쉐킷쉐킷하니까 아이스아메리카노가 완성ㅋㅋ
나는야 우이암의 챔피온!!!!!ㅋㅋㅋㅋㅋㅋㅋ

헉헉거리면서, 정상에 올라서 내려다 볼때의 그 기분...캬~~ 정말 좋죠.^^
내려오는 것도 만만찮게 힘들지만, 등산 후 산 아래에서 마시는 시원한 막걸리도, 그 맛이~~~ 어우야~~~ ^^

예전에 쟈니님 상의탈의 등산 사진이 생각나는건 왜일까요 ㅋㅋㅋㅋ
앵콜요청해봅니다 ㅋㅋ

김치전과 막걸리! 두부김치와 우동!! 저것만으로도 등산 할 가치는 충분하네요.^_^ ㅎㅎ

그치요!!!이래서 사람은 채찍과 당근이 공존해야하나봐요 ㅋㅋㅋㅋ

냥님이 아는척도 해주신다니... 북한산은 정말 멋진산이군요 :'0

냥님이 아는척해준게 제일 좋았어요!!!!!
마음같아서는 보쌈해오고 싶었지만 저 냥이도 저기가 제일 좋을수 있으니ㅠㅠ

키키님 !!! 제가 어렸을때 우이동에 살았답니다 !!! ㅎㅎ 아 반갑네요. 우이동 그린파크 자주갔었는데 ㅋㅋ

오오오!옥자님 우이동 사셨었다니 괜히 친구 만난느낌입니다ㅋㅋㅋ
그.린.파.크 기억해두겠습니다!ㅋㅋ

더 더워지기전에 등산다녀오려고했는데 참 ㅎㅎㅎ 안되더라구요 ㅎㅎㅎ
등산후 ㅎㅎㅎ 막걸리에 ㅎㅎ 뜨아 ㅎㅎㅎ 진짜 자신에게 주는 보상이네요 ㅎㅎㅎ 한번더 다짐합니다 ^^ 등산 꼭 다음주내로 다녀오리라고 ㅎㅎ

맞아요~~~저도 여기서 더 더워지면 못갈거 같아서 후딱 다녀왔는데 잘한일 같아요!ㅋㅋ
더운거 너무 싫어해서ㅠㅠ
잘 다녀오셨는지 궁금합니다^-^

힘드셨다고 하니 제 마음이 정화되네요.
힐링되는 포스팅이었어요.

쳇ㅋㅋㅋ
기린아님 요새 왜이리 바쁘세요~~~기린아님답지 않아서 거리감 생겼어요 ㅋㅋㅋㅋ

전 몸 중심을 잘 못 잡아서ㅋㅋㅋㅋㅋㅋㅋ 산을 좋아하지만 등산하는 게 진짜 고역이에요ㅠㅠ 내리막길에서 진짜 손잡이 없거나 누가 손 안 잡아주면 밤 새 거기 서있어야 하는... 큽ㅠㅠ

가나님 막 날다람쥐처럼 산을 스스스스~완전 잘 올라가실거 같았는데....고역이시라니요ㅋㅋㅋㅋ
이런이런 반전이!!!!ㅋㅋ

Coin Marketplace

STEEM 0.40
TRX 0.07
JST 0.050
BTC 41792.86
ETH 3161.72
USDT 1.00
SBD 4.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