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트폭력3 ㅎ

in kr •  last year  (edited)

제 고등학교 동창인 절친도 딸 둘

저도 딸만 둘ㅎ

둘이서 오랜만에 만나 대화하던 중

친구 왈

"그래 공부가 다는 아니다
정신 똑바로 박힌 아이로 키우자"

나 왈 "맞아 맞아 그리고 남자보는 눈도 키워주자"

끄덕끄덕

그러더니 친구 왈

"근데 우리 눈이 이 모양인데 누가 누굴 가르치냐ㅋㅋㅋㅋㅋㅋ"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푸하하하!! 정말, 정.말. 이네요.^^ 재치가 대단하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