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팀 현물 보험(투자자 보험)

in #kr2 years ago (edited)

다른 자산군에 비해 급등락이 쉬운 암호화화폐를 위한 보험으로 스팀에서 내가(혹은 신용이 되는 그 누군가가) 다음과 같은 서비스를 제공한다면 어떨 것 같은가?

  • 실버바 1kg 현물 실물 준비 (스달로도 가능)
  • 해당 실버바를 담보로 스팀엔진 토큰 발행 (예: 1 Sil)
  • 1 Sil = 1600 Steem(약 80만원)으로 실버바 소유권 매도 (계약 당시 시세로 거래)
  • 언제든 Sil 토큰으로 실물 실버바 교환가능
  • 실물 교환 요청 시 거래 기준가의 2% 수수료 (예: 1.02 Sil, 0.02 Sil을 추가로 Steem으로 매수해야함 | 즉시~30일 1.02 Sil | 31~60일 1.03 Sil | 61~90일 1.04 Sil | 동일한 로직으로 계속 상향)
  • 계약 체결 후 언제든 Steem으로 환매 가능하나 거래 기준가의 98%만 보장하며 매 30일 마다 1%씩 보장 가치하락 (예 : 즉시~30일 98% 보장 1568 Steem | 31~60일 97% 보장 1552 Steem | 61~90일 96% 보장 1520 Steem | 동일한 로직으로 가치 0까지 지속)
  • Steem 환매 소요 시간 7일 (연계 모델 추가 도입시 즉시 가능할 수도 있긴하다)

연계 모델은 TPU 같은 스팀파워 토큰을 보험 계약에서 발생한 스팀으로 구매하여 홀딩하여 Tipu로부터 이자를 받다가 환매 요청시 해당 토큰 매도 후 보험 계약자에게 지급하는 방법 (스팀 가격 하락에 몸빵해야하므로 이자수익 극대화 및 보험 가입자 스팀 지급을 위한 유동성 동시 확보)

이 경우 스팀에 투자하고 싶긴하나 스팀가격 하락이 두려워 투자하지 못하는 사람들로 하여금 일정의 보험 수수료 지급을 통해 원하는 기간 동안 안전하게 스팀을 투자할 수 있다.

스팀 가격 상승 시 Sil 토큰을 스팀으로 환매
스팀 가격 하락 시 Sil 토큰을 현물 실버바로 교환

해당 보험을 제공하는 사람은 스팀 가격 하락에 노출되어 있으나 그 댓가로 교환/환매 시 수수료 및 이자 수익을 얻을 수 있다.

상기 예제에서 현물은 꼭 실버바일 필요는 없으며 비교적 안전한 가치를 보존하는 담보물이면 된다. (스팀 달러나 스몬 카드가 될 수도 있고, 자동차, 고급 자전거, 금, 다이아, 등등 보험을 들기를 원하는 상대가 인정할 현물이면 된다)

이 방법은 투자자에겐 가격 보험을 보험 제공자에겐 현물을 이용해 이자 수익을 올릴 수 있는 도구가 될 수 있다.

2019.04.01


Originally posted on 스팀 @jaydih. Steem blog powered by ENGRAVE.

Sort:  

멋진 아이디어네요.
실버바 대신 조금 작은 실버코인도 괜찮을듯 합니다

그렇게 하면 소액 투자 보험도 될 수 있겠네요~^^

제이님 장가가시더니... 더 똑똑해지신거 같아요^^!!!!ㅎㅎ

이제 아들을 키워야해서 브레인 각성 모드로 진입한 모양이에요.. ㅋㅋㅋㅋㅋ

감사합니다!!!

아이디어는 좋은데 현실 실물을 담보해 줄 확실한 보증을 증명 좀 어렵다는 것이 한계 일 듯요.

맞습니다~ 전제 조건이 결국 신뢰인건데.. trustless 한 블록체인과는 성격이 좀 다르긴 합니다 ㅜㅜ

스팀보증보험의 출현 ! 가즈아 ~

스팀 신용도 평가원도 출현 :)

수동 파일럿으로 신용 좋으신분께서 누가 해주셨으면 ㅋㅋㅋㅋ

뉴 패러다임~~

Posted using Partiko iOS

ㅋㅋㅋㅋ 스팀 가즈아~!!!

좋은 아이디어입니다. 결국 이제 토큰이 실물과 연계되는 부분이 '신뢰' 뿐만 아니라 추가적인 조치로 보장이 되야 하는데.. 그 부분이 힘든 것 같아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맞아요 그걸 염두해서 고안해본 모델입니다만 실물을 다룬다라는게 참 어렵네요 ^^;;

스팀 상승시 시간이 많이 흘렀다면 환매 보장가는 떨어지고 결국 시장가격대로 된다면 환매시 스팀이 줄어들지 않나요? 스팀가격이 올라 원화로는 손실은 아닐지라도, 상승시엔 스파도 활용못하고 손해 같은데요.
상승시 이익이 줄고 하락시 손실이 적다는 건가요?결국 변동성을 줄인다는 것이 겠네요.

실버바 취득시 부가세같은 세금도 문제 되지 않을까요?

굳이 실버바일 필요는 없구요~ 안전한 가치를 보존 할 수 있는 그 어떤 무언가도 상관 없을 것 같아요. (일단 또 컨셉에 불과하구요.)
환매 보장가격 책정은 예시를 위해 책정한거지만 여튼 변동성이 발생할 일정 기간의 시간을 수수료를 내고 사는 건 같으니 시간이 지남에 따라 환매 보장 가격은 줄어드는 건 맞아요.

스파 활용에 목적을 두시면 해당 보험?은 사용하기 어려울 것 같고 대신 스팀 가격 가치 하락을 온전히 혼자 감수해야하는거죠. 원래처럼.

보유 스팀을 트레이딩 목적으로 스파로 활용하지 않고 그냥 스팀으로 보유하는 분들 중에 보유 기간 동안 발생할 수 있는 하방 변동성 리스크를 일정 수수료를 주고 원하는 기간만큼 보험?을 사는 컨셉이에요.

네,그렇군요. 보험보다는 미래의 특정가격에 사거나 파는 선물 옵션에 가까워 보이는군요.

수요가 많다면 해 볼만한 토큰인 것 같습니다. 보험제공자의 신뢰는 풀어야할 숙제고요.

Hi @jaydih!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4.237 which ranks you at #2909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not changed in the last three days.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225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72.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Some people are already following you, keep going!
  • The readers appreciate your great work!
  • Good user engagement!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Coin Marketplace

STEEM 0.21
TRX 0.03
JST 0.030
BTC 36627.26
ETH 1260.23
USDT 1.00
SBD 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