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생을 위해 쓰는 편지 5. 21살에 시작하는 Social Media가 스팀이었다.

in #kr4 years ago

U5dr6iA3i7waJU8fcPWn8ntAwgKur9V_1680x8400.jpg

편지를 쓰기시작한지 6일째. 5일차 편지가 없다. 작심삼일보다 하루 더 갔다. 매일 글을 써보겠노라 결심한 지 5일 만에 글을 쓰지 못했다. 글을 쓰는 데 생각보다 시간이 많이 걸려서이다. 짧은 글임에도 불구하고, 초고를 쓰고 첨삭을 하는 데는 한 시간 정도 걸린다.

나는 책을 많이 읽지 않았다. 적은 독서량은 과거 수험시절 내 발목을 잡은 적이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뒤로 나는 책을 많이 읽지 않았다. 글을 많이 쓰는 편 역시 아니다. 지금까지 대학교 과제를 제외하고는 글을 쓴 적이 거의 없다. 그 흔하디흔하다는 페이스북에 게시물은커녕 댓글을 달아본 적도 없다. 그조차 입대 직전에 가까스로 만들어 놓고 쓰지 않는 계정이다. ‘글’에 서툰 것은 당연한 것일지도 모른다.

동생이 대단해 진다. 동생은 집에 온 날 글을 올리고 잠에 들었다. 그 날 난 동생이 작업하는 것을 처음부터 지켜봤다. 우선 영상을 편집한다. 이것만 한 시간가량 걸린다. 그리고 글을 쓴다. 그렇게 매일 숙소에 도착하면 글을 썼다고 한다. 아무리 늦게 도착해도 글을 미루는 법이 없었다고 한다.

스팀이 낯설다. 내 이야기를 다른 사람에게 보여주는 것. 거기에 웃어주고, 응원해주는 다른 사람들의 모습. 그런 사람들의 일상을 열어 보는 나. 그리고 그 사람들에게 웃어주고, 격려를 하는 나의 모습. 누구에겐 자연스러운 이 흐름이 내겐 아직 삐걱대기만 한다.

Sort:  

Cheer Up!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많은 독서량이 글쓰기에 좋은 영향을 끼칠 순 있지만 , 글을 잘쓰는 사람들이 모두 다독을 한건 아니죠! ioc님의 글은 문장이 짧고 간결하여 읽기편하고 내용이 잘 전달 되는것 같아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글실력은 아주 좋은 편이군요

글을 거의 쓰지 않아셨다고 하지만, 제가 보기에는 충분히 잘 쓰신다고 생각합니다. 기분탓일 겁니다. 꾸준히 쓰다보면, 어느새 자연스러워지겠죠

좋은 글을 위해서는 절대적인 양 역시 빼놓을 수 없는 요소겠죠. 정말 열심히 써야겠습니다.

낯섬에 조금씩 익숙해지시는건지도요

저에 비하면 @[email protected] 완전 잘 쓰시는데요;;
저는 몇시간에 걸쳐 글을 쓰는데도
다른분들처럼 멋지게 쓰기가 힘드네요;;
진짜 독서 부족인지 ㅜㅜ;;;

글쓰는게 쉽지않죠. 뭘써야할지 항상고민이네요~
ioc님 잘하고 계세요~ ^^ 열심히 해보아요~

ㅎㅎ 충분히 잘하시고 계신거같은데요 ~

3달째 글을써도 ....글쓰는건 쉬운게 아닌거같더군요

3달.... 1년.... 얼마나 이 고민을 하게 될까요? 아마 끝나지 않겠죠?

글을 쓰는 작업이 쉬운일이 아님을 스팀잇을 시작하고 매일 느끼는것같아요~ ^^ 함께 힘내보아요~ @ioc님~ 😁

담담하게 생각을 표현하신, 충분히 좋은 글입니다.

안녕하세요 ioc님 곧 즐거운 스팀잇 소통이 되길바랍니다 ^^ 오늘도 행복한 저녁시간 되세요~~

Congratulations @ioc! You have completed some achievement on Steemit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upvotes received

Click on any badge to view your own Board of Honor on SteemitBoard.
For more information about SteemitBoard, click here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By upvoting this notification, you can help all Steemit users. Learn how here!

매일 글을 쓰는 게 결코 쉽지 않지요. 대단한 일을 하고 계신 거에요. :)

하루 쯤 빠졌다고 너무 낙심하지 마세요. 가끔은 숨고르는 시간도 필요하니까요. 더군다나 글쓰기는 나를 비우는 작업이기 때문에 그 이전에 나를 채우는 시간이 꼭 필요하답니다. 지금도 충분히 잘하고 계신 거예요. :)

매일 일상을 기록한다는 것 혹은 일기를 쓰는것이 쉽지는 않더라고요. 그래도 스팀은 돈이라도 생기니 열심히 하는 사람들이 많지요.

Congratulations @ioc, this post is the eighth most rewarded post (based on pending payouts) in the last 12 hours written by a Superhero or Legend account holder (accounts hold greater than 100 Mega Vests). The total number of posts by Superhero and Legend account holders during this period was 24 and the total pending payments to posts in these categories was $1991.24. To see the full list of highest paid posts across all accounts categories, click here.

If you do not wish to receive these messages in future, please reply stop to this comment.

낯섬에 조금씩 익숙해지시는건지도요

저도 처음에는 어색하고 그랬었는데, 지금은 스팀잇이 생활이 되어버려서 안하면 허전하고 다른 사람들 근황도 궁금해지고 그렇더라구요 ㅎㅎ

글 쓰는 일은 항상 어렵죠. 맘에 드는 단 한 문장을 적기 위해 얼마나 많이 지우고 쓰기를 반복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이 많이 써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