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은하의 스테로이드 부작용 쿠싱 증후군 튼살침 치료

in #kr5 years ago

쿠싱증후군.JPEG
2019년 12월 16일 오전 9시 반에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서 예전에 유명했던 가수 이은하가 등장했다. 이은하는 ‘미소를 띄우며 나를 보낸 그 모습처럼’, ‘봄비’, ‘최진사댁 셋째 딸’ 등 히트곡이 많은 유명 가수이다. 그런데 최근에는 스테로이드의 부작용 쿠싱증후군을 널리 알린 전도사처럼 되어 있다.
이은하는 50대에 갱년기도 지나고 갑자기 허리가 아파서 병원에 실려가 스테로이드를 맞게 됐다. 쿠싱증후군으로 스테로이드를 맞았다. 문제는 수술을 하기가 좀 그렇고 스테로이드 주사를 맞으면 3일정도 몸이 가뿐해지는데 그것이 칼에 뭍은 단꿀을 핥아먹는 것처럼 부작용이 심각하다는 점이다.
거의 6개월 만에 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바로 20kg이 쪘고 93.9kg까지 나가 우울증을 앓았다고 말했다. 본인은 3년전부터 본인이 출연한 방송을 모니터링도 하지 않는 등 비만이 되어버린 현재의 모습에 대해서 심한 거부감을 가지고 있었다. 이은하의 경우 리허설도 열심히 공연하고 공연전에 묵은지로 싼 음식을 먹는등 공복에 노래부르는 것을 피하고 있었다.
이은하는 언론사에 2017년 쿠싱증후군을 앓고 있음을 털어놓아 화제가 되었다.
이은하는 병원에서 만든 의인성 醫因性 iatrogenic 쿠싱증후군으로 스테로이드 steroid 약제의 장기 과다 복용 때문이었다. 비만증상은 얼굴과 몸통을 중심으로 급격하게 살이 찌며 오히려 팔다리는 가늘어지는 중심성 비만 증상이 나타난다. 즉 거미모양처럼 되며 버팔로 형체도 된다. 쿠싱증후군은 골다공증, 안면홍조, 피부가 얇아지고 혈관이 보임, 혈당 및 혈압 상승 등이 생길 수 있다.
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찐 것은 본인 의지와 상관없이 병원이 병을 만든 것이다. 그녀가 체중을 감량해서 건강을 회복하고 예전처럼 건강한 목소리로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가수로 다시 태어나길 바란다.
그런데 스테로이드 부작용은 뜻밖에 피부 튼살을 유발하기도 한다. 튼살의 경우 임신이나 비만으로 피하지방이 발달해 진피가 찢어지는 것으로 생각하는데 스테로이드로 병원에서 생기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다.
이런 스테로이드 튼살의 경우 일반적인 피부과의 경우에서도 치료가 불가능하다고 해서 낙담하는 경우가 많다. 강남역 4번출구 www.imagediet.co.kr 자향미한의원에서는 ST침이라고 불리는 튼살침으로 튼살을 성공적으로 치료하고 있다.

Sort:  

Warning! This user is on our black list, likely as a known plagiarist, spammer or ID thief. Please be cautious with this post!
If you believe this is an error, please chat with us in the #appeals channel in our discord.

Coin Marketplace

STEEM 0.18
TRX 0.14
JST 0.029
BTC 58068.07
ETH 3133.85
USDT 1.00
SBD 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