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랑에 난파된 달

in #kr2 years ago

1년여만에 다시 크립토 세계에 뛰어들면서 그 동안 너무 크게 변해버린 이 세계에 적응하고자 몇몇 커뮤니티를 살펴 보는 중입니다. 그런데 최근 몇일간은 온통 루나 얘기 밖에 보이지 않는 것 같습니다.

루나는 아마도 작년 한해 가장 높은 상승 폭을 보였던 상품이 아닌가 싶은데, 전고점을 돌파한지 얼마되지 않은 시점에 UST 페깅 공격을 받았습니다.

내재한 알고리즘 취약성과 뱅크런에 노출, 뒤이어 블록체인이 정지되고 여러 거래소에서 퇴출되는 등의 일이 일어나며 불과 몇일 만에 99.99% 이상의 하락이 나타났습니다.

한편 느닷없이 바이낸스에 재상장된 이후에는 최저점 대비 500배 이상이 올랐다가 다시 1/3 토막이 나는 등 대단히 큰 폭의 시세 변화를 보여 주고 있습니다.

혹시 오르는걸 보고 조바심에 매수 버튼을 누르고 싶은 분들고 계시겠지만, 재미삼아 하루 용돈 정도 넣으시는게 아니라면 개인적으로는 추천 드리지 않습니다.

현재의 시세 변화는 주식시장의 정리 매매와 비슷해 보이는데, 많은 경우에 세력이 심리변화에 취약한 개미투자자들을 자극하여 끌어드린 뒤 물량 폭탄을 떠넘기고 유유히 사라지는 것이 보통입니다.

예전 시총 5위까지 올랐다가 단숨에 사라진 비트커넥트(BCC)의 흥망 성쇠를 보아왔던 분들이라면 이번 루나와 관련된 일련의 일들을 이미 예측하셨을 것이라 생각하지만, 이미 벌어진 또 누군가에게는 고통이 될 수도 있는 일에 굳이 자세한 얘기를 적지는 않으려고 합니다.

한편, 디파이 등에서 스테이블 코인을 스테이킹 중이신 분이 계신다면 보험이라 생각하시고 당분간은 개인지갑이나 대형 거래소 등에 보관하시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여러 체인에 수많은 렌딩 서비스들이 왜 이렇게 이율(APY)의 차이가 심한지 의아하여 개인적으로 여러 트랜잭션을 살펴보니 이율이 낮은 곳에서 수백억원 대 이상의 스테이블 코인을 대여하여 타서비스에 재예치하는 내역을 다수 발견했습니다.

그 중에 UST도 있을 수 있습니다. 확신은 없지만 혹시 모를 일입니다. 세월이 수상할 때는 몸을 사릴 필요도 있습니다.

never be a prisoner.jpg

이번 글은 혹시라도 이번 루나와 관련하여, 혹은 비슷한 일로 큰 손실을 겪으셨거나 멘탈의 상처를 받으신 분이 계신다면 드리고 싶은 말씀입니다.

위 사진의 문구는 예전 인터넷 어디서인가 보았다가 너무 맘에 들어 저장해 놓았던 것입니다. 직역하면 그 뉘앙스가 잘 전달되지 않는데 대략 의역하면 아래의 의미가 아닌가 합니다.

"절대로 이미 지나간 불행한 일에 붙잡혀 살지 않아야 한다. 지나간 일은 단지 인생의 교훈일 뿐이며, 인생의 종말을 뜻하지 않는다."

지금은 못뵌지 오래된 존경하는 예전 직장 선배님 한분이 계십니다. 몇년 전인가 친한 후배 한명이 하는 것마다 잘 안되고 망하거나 해서 그 선배님께 이번 생은 망한 것같다고 했더니 아래와 같은 얘기를 해주셨다 합니다.

"30대와 40대의 인생은 수많은 시행 착오를 거치면서 자신의 능력을 업그레이드하며 행복을 얻는 시기이지 또래의 남들 대비 얼마나 돈을 많이 가졌는가로 인생의 성패를 따지는 것은 무의미하다. 뭔가 하다가 실패했어도 그 것으로 교훈을 얻었으면 된 것이다."

"그렇게 차곡 차곡 능력을 쌓아간다면 50대에 큰 성공을 거둘 수 있게 된다. 30-40대에 본인의 그릇 이상으로 성공한 사람은 그것이 행운이었음을 알지 못해 나중에 크게 망하는 경우가 많이 있다."

그 얘기를 해주었던 후배는 그 이후에 조금 풀렸는지 지금은 서울 요지에 상가를 가진 나름 건물주입니다. 대출이 많다고 늘 엄살이긴 하지만.

아무튼 세상은 망하지 않고 돌고 돌아 또 기회가 옵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십시요. 다음 글에서 다시 뵙겠습니다.

Sort:  

선생님이 없는 동안 저는 많은 일들이 있었습니다..어쨌든 오래 지나 선생님을 뵙게 되니 반갑습니다.

아마 오스모시스가 위험하지 싶습니다.

LUNA, UST와 조금이라도 연관된 프로젝트, 혹은 고이율을 지급하는 스테이블 코인 플랫폼은 당분간 조심해야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입니다.

저도 루나 때문에 큰 교훈 하나 배웠습니다.^^ 속은 쓰리지만 묻지마 투자를 하고 있는 제 자신에게 동기부여는 되는 것 같아요. 지금부터 조금씩 공부 한번 해보고 싶다는 의지가 생기네요. 그란님은 어떻게 공부하고 그 정도의 내공을 쌓으신 건가요?

속 상하시겠지만 지나간 일이니 마음에 묻어 두시고 또 다음 기회를 같이 한번 찾아 보시죠... 저도 큰 수익 기회가 있엇지만 불찰로 수업료만 내고 나왔습니다. 5x 셀 포지션 잡았다가 잠시 반등에 청산되어 버렸습니다.

아직은 변화를 따라 가려고 랜덤하게 글이나 영상 같은 것들을 보는 중입니다.

저도 잠시 반등에 혹시나 하고 물타기 하다가 그마저도 휴지조각되었네요.ㅎㅎ 저처럼 트레이드는 잘 못하는 초보한테는 비트가 답인가 싶기도..아무튼 포스팅 올려주시는 것만으로도 좋아요. ^^
아직은 잘 이해가 안되는 용어도 많아서 공부가 필요하지만요~~ㅎ

이율이 낮은 곳에서 수백억원 대 이상의 스테이블 코인을 대여하여 타서비스에 재예치하는 내역을 다수 발견했습니다.

섬뜩하네요..

2차 피해가 없었으면 합니다.

잘 봤습니다 루나 이야기로 가득차 있는 시장인데 예측한 분들의 성지순례만으로도 어려운 시기 잘 보내고 있습니다 그들의 인사이트도 대단하다고 여겨지는 요즘이네요 낮은 이율의 렌딩 서비스들이 고이율로 재예치 하고 있다는 그란님의 이야기도 대단하다고 생각되네요 어떻게 그런걸 찾을 수 있는지 가능하다면 찾는 방법이라도 좀 알려 주셨으면 합니다 사실은 어떤 디파이프로젝트인지 구체적으로 알고 싶으나 이건 좀 아닌 듯 하고 약간의 힌트라도 얻고 싶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인사이트 들려 주시고 코인시장에 적응이 완료 되시면 많은 이야기 올려 주십시오 정독하겠습니다

저도 아직 이해도가 높지 않은 편이라 꾸준히 둘러보고 괜찮은 정보를 찾으면 포스팅을 통해 공유하겠습니다.

Coin Marketplace

STEEM 0.27
TRX 0.11
JST 0.036
BTC 65850.31
ETH 3191.87
USDT 1.00
SBD 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