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읽어볼 冊] 『대논쟁! 철학배틀』

in kr •  2 years ago  (edited)


생각을 달리고자 하는 @gilma입니다.


인쇄된 책을 들고 다니면서 읽는걸 즐기는 편인데...

아무래도 요즘은 편한게 최고라 생각해서인지 외출할 때는 책을 들고나가기보다는 책을 볼 수 있는 어플로 이북을 구매해서 읽는 편이 잦아집니다.



핸드폰으로 보는 화면 그대로 입니다.

오늘은 올해 초부터 꾸준히 인기를 누리고 있는 책을 소개해보고자 합니다. 이 책은 『哲學バトル』의 이름으로 일본에서 2016년 4월에 출간된 책인데요. 와세다대학에서 정치철학을 전공한 畠山創(하타케야마 소)가 지필하였습니다. 이미 오래전부터 일본에서는 윤리, 정치, 철학 등의 분야에서 유명한 분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저도 공부할 때, 철학 내용의 책들을 억지로.. 자주 읽었었는데요(좋기도 싫기도 했으니, 억지로라고 표현하는게 맞을 것 같습니다). 한동안 관련 분야의 책들을 좀 멀리하다보니 이 책이.. 오랜만에 읽기 쉽겠다 싶어서 선택했습니다.
표지에서 보여지는 것 같이, 제호만을 보면 만화책 같은 분위기인데요. 책장을 넘겨보면 유명 철학자들의 얼굴도 나오고, 대화 형식으로 보기 좋게 표현되고 있습니다. 안그래도 철학책들은 내용도 머리아픈데 글씨만 있으면... 검은건 글씨요, 하얀건 종이라는 표현이 나오는데, 그렇지 않게 편안하게 읽을 수 있더라구요.



이런식으로 말이죠.
(독자를 배려한 편집! 읽기 너무 편해요)

살면서 평소 우리가 관심가지는 주제에 대해서 다양한 철학자들의 의견을 모아놓았는데요.
빈부격차의 문제, 살인에 대한 인정과 처벌, 행복에 대한 논의, 인간의 본성 등 15개 대주제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볼 수 있습니다.
물론, 그 주제들에 대해서 '나는 어떤 철학자의 의견과 같을까', '저 철학자의 논리에는 무엇이 부족할까' 등을 고민하고 생각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습니다.

주제별 논쟁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나중에 기회가 되면 이 곳을 통해서 공유하고 싶기도 하네요.
아침에 일어나니 날이 많이 쌀쌀해졌습니다. 가을이 깊어가는 것 같습니다.
가을은 독서와 사색의 계절이라죠. 이 가을 읽어보면 좋을 책 한권 소개해봤습니다. 청소년들이 읽기에도 딱 좋을 것 같습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왠지 카톡 문자 오가는 듯한 느낌이네요. ㅎㅎ
이걸로 읽으면 어려운 철학도 좀 쉽게 이해가 되려나요?

그렇게 말씀하시니 카톡 문자처럼도 보이네요~
대화형식이라 아무래도 많이 이해하기 쉬운 편입니다!

읽어 본 후
북스팀
하겠습니다. 추천 감사합니다

다 읽으시면, 느낀점을 서로 공유하는 것도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일본은 전문적 철학이나 심리학등에 만화를 많이 이용하더라구요. 이 책 표지는 굉장히 인상적이군요읽어 봐야겠어요. ^^.

일본이 철학적으로, 심리학적으로 우수한지는 모르겠으나..
도서 편찬, 번역 등에 있어서는 우수한 실력과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는 것은 맞는 것 같습니다. 국가에서도 번역 등 도서정책에 많은 예산을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구요.
가을, 따뜻한 차와 함께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실 때, 한 두 주제씩 간단하게 읽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오늘은 철학하는 길마~ 철마군요^^
그림은 권투 만화같은데.... 철학이야기를 담고 있군요! 철마님께서 공유해 주신다면 ~ 잘 읽어볼께요~ ㅎㅎ

철마 ㅋㅋ 천고마비의 계절은 독서의 계절이니까...
저는 살찌도록 앉아서 책을 읽겠습니다. 하하
야근이 좀 줄어들고 시간이 좀 허락되는 12월에 읽어보셔도 좋겠습니다!

지상 최대의 철학쇼도 볼만합니다. 추천드림

"만화로 보는 지상 최대의 철학 쑈" 가 정확한 제목이군요~!
지금 읽고 있는 책, 몇 개 뛰어넘긴 주제들이 있었는데, 그것 다 보면 서점가서 이 책 한번 들춰봐야겠습니다. 추천 감사합니다!!

확실히 가을이라 요기저기 다들 책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는군요~~~
어플로 볼생각은 못해봤는데ㅎㅎ

저는 어플 설치해서 이북으로 한 7년 넘게 봐와서 그런지 익숙하고 편한데요.
눈 아프게 그거 어떻게 보고 다니냐고 하시는 분들도 좀 있어요. 가을이니까.. 저의 계절이잖아요~ 말이 살찌고 독서하는 계절~

Wow, that's cool. Thanks.

I'm thankful, too!!

굉장히 흥미로운 방식으로 쓴 책이네요. 이런 철학적인 이야기는 고리타분하고 어렵다는 인식 때문에 잘 안읽게 되는데 말이죠.
표지부터 임팩트 있네요.ㅎㅎ

빠바박~!! 철학자들끼리의 피 터지는 싸움이 기대되는 표지예요~ㅎ

E북어때요~? 저도 정말 글로 된 책을 읽는 걸 좋아하는데.. 아무래도 여자라 이거저거 들고다니다 보니 책까지 들고 나가면 어깨에 오는 부담이 상당하더라구요..ㅠㅜ 이북 구매해보려 알짱알짱거리는 중입니다.ㅎㅎㅎ

저는 사실 들고다니는 것보다 작은 공간에 쌓여가는 책들이 너무 많아져서..
5권 중에 4권은 이북으로 구입하는 편입니다. 이북어플 사용한 것도 벌써 한 7년 이상 된 것 같은데요. 처음에는 조금 낯설고 불편한데 익숙해지면 간편하고 좋습니다. 아무때나 꺼내볼 수 있다는 편리함이 다른 작은 불편함들을 상쇄해주죠.
이북어플 설치하시면 무료 도서 몇 권 주니까.. 그걸로 먼저 테스트 해보시고 그 후에 결정하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정말 그렇네요 독서의 계절이 많는듯합니다. 핸드폰으로 오랫동안 보고있자니 시력이 많이 떨어지던데요~그래도 전철이나 버스로 이동시 자투리시간을 독서로 이용할수 있어 유익한점도 있는것같네요~^^

맞습니다. 이동시간이나 뭔가를 기다리는 1~20분 짧은 시간 등에 간단하게 펼쳐서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정말 좋아요. 저는 시력은 뭐 이미 오래전에 많이 잃은터라... ㅠ

아... 만화책이 아니었군요.ㅇㅅㅇ;;;;;;;;;;
권투 만화 좋아하는데.;;; 더파이팅...ㅎㅎ

저도 베스트 목록에서 처음봤을 때는, 오~ 만화로 철학을 소개하는구나... 했는데 아니더라구요. 오히려 만화였으면 더 복잡하고 어려웠을 것 같아요.

역시 가을은 독서의 계절이구요
저도 한번 이가을이 가기전에 책한권 읽어야 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책 고르시면 제게도 추천부탁드리겠습니다!
행복한 가을저녁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