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 논문 소개] 어릴 때 비만이면, 어른이 되어 당뇨에 걸릴 위험이 높을까?

in kr •  3 months ago

shutterstock_645435778.jpg







어릴 때 비만이면, 어른이 되어 당뇨에 걸릴 위험이 높을까?


| 의학 논문 소개 |





shutterstock_297318935.jpg

다이어트에 관심있는 분들 많으시죠?

외모를 위해서 혹은 건강을 위해서 운동이나 식이요법 등 다이어트를 하는 분이 많으실 겁니다.


shutterstock_716496511.jpg

우리나라 비만 인구는?

2016년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대한민국 남성의 42.3%, 여성의 26.4%가 비만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결과는 만 19세 이상의 성인을 대상으로 진행한 것인데요.

소아나 청소년들의 경우에는 어떨까요?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우리나라 6-18세 소아청소년 비만 유병률은 2013년 기준 10%였으며,
6-11세 소아는 6.1%, 12-18세 청소년은 12.7%라고 밝혔습니다.





오늘의 주제

어릴 때 비만이면, 어른이 되어 당뇨에 걸릴 위험이 높을까?




비만이 있는 사람이 당뇨 등 성인병에 생길 위험이 높다는 것은
이미 익히 알려진 사실입니다.

그런데, 어렸을 때 비만이었는데 지금은 정상이라면 어떤 영향이 있을까요?

shutterstock_121961872.jpg

1. 에이, 어렸을 때 잠깐 비만이었는데 커서 병을 일으킨다고?
2. 어릴때 잠시라도 비만인 것이 영향이 있지 않을까?

여러분들은 어떤 것을 선택하시겠습니까?


궁금해하실 여러분들을 위해 의학연구 결과를 하나 보여드리려고 합니다.

출처는 미국의 유명 의학논문 잡지인 「The 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 에 2018년 소개된 내용입니다.

덴마크에서 7살인 어린이, 13세인 어린이, 청년기로 나누어 연구조사를 하였습니다. 그 결과를 살펴보겠습니다.


shutterstock_102369145.jpg

7살에 비만인 어린이가 13세 이전에 정상이 되어 유지하면,
평생 비만이 없던 사람과 같은 결과가 나왔습니다.

; 유치원, 초등학교 저학년 때 비만이어도 이 후 부터 정상으로 성장했다면 당뇨에 영향을 주지 않았습니다.

7살, 13살에 비만인 어린이가 청년기에 정상으로 돌아왔다면,
평생 비만이 없던 사람보다 당뇨에 걸릴 가능성이 1.47배 높았습니다.

;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중반까지 비만인 경우 청년기에 정상으로 돌아왔더라도, 당뇨의 위험이 1.47배 높아집니다.

7살부터 청년기까지 계속 비만인 경우 정상에 비해 당뇨의 위험이 4.14배 높았습니다.

간단히 정리

유치원, 초등학교 저학년 정도까지의 비만은 정상체중으로 돌아온다면 당뇨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 그러나 중,고등학교 이 후로 부터는 점차 당뇨의 위험을 높입니다. 정상 체중으로 돌아온다고해도 말이죠.


엄마, 지금은 공부나 열심히하고 어른되어서 살 빼면 된다고 했자나!!


그럼 왜 어린 시절 비만은 성인에서 당뇨를 생기게 할까?

체내의 잉여 에너지가 남게 되면, 몸에 저장하기 위한 인슐린 호르몬이 더 많이 분비됩니다. 인슐린에 자주 노출되어 우리 몸에 인슐린에 대한 내성이 생기는 것을 인슐린 저항성이라고 부르는데, 어린 시절에 자주 인슐린 저항성에 노출이 되면 성인이 되어 당뇨가 생기기 쉬워지는 것이지요. 다른 연구에서는 비만 지속 기간의 2 년이 지날 때마다 당뇨병 위험이 14 % 증가한다는 결과도 있었습니다.


비만인 아이가 있다면?

유치원, 초등학교인 아이가 비만이라고 한다면 중학교로 넘어가기 전에 키 뿐 아니라 체중도 신경을 써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체질량지수(BMI)는 몸무게(kg)를 키(m)로 두 번 나누면 구할 수 있습니다. 몸무게 60㎏, 키가 1.6m인 사람의 체질량지수는 60÷(1.6*1.6)=23.4가 됩니다.

체질량지수를 25보다 낮도록 해주십시오.

shutterstock_1099470827.jpg

대신 키의 성장과 사춘기의 발달이 필요한 시기이므로 영양을 제한하기보다는 충분한 운동을 하도록 해주세요. 패스트푸드나 음료수, 과자, 밀가루음식, 당분 등을 피하도록 교육해주세요.


어릴 때 비만이면, 어른이 되어 당뇨에 걸릴 위험이 높을까?

| 초등학교 저학년까진 No, 그 이후부터는 yes |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아이 먹거리에 거의 스트레스 수준으로 시달리고 있네요..
비만으로 그런건 아니고 키에 대해서 그렇습니다. ㅠㅠ
비슷한 분야(?)라 관심있게 읽었네요~^^

·

아이키우시면 그런 부분이 많이 고민되실 것 같습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ㅎ

흑.. 배불둑이 청년 잘 읽고갑니다..

·

흑..ㅠ 우리 모두 적정체중을 목표로...

유익한 정보 잘 읽고 갑니다.
"엄마 지금은 공부나 열심히하고 어른 되어서 살뺴면 된다고 했잖아" 에서 웃고 가네요 ㅋㅋ 저도 나중에 자식이 생기면 먹는 것에 신경 많이 써야 될 거 같네요 ㅎ

·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ㅎㅎ

저희 애들은 그래도 군것질 별로 안하고 해주는 밥 잘 먹어서 다행입니다.ㅎㅎ
어릴 때 부터 비만이면 부모도 함께 고생하더라구요/ㅠㅠ

·

맞습니다.ㅠ 보통 아이들이 부모님의 식사를 따라하기 마련이니 아마군님 식사를 미루어 짐작할 수 있겠네요ㅎㅎ

쉽게 잘써주셔서 감사감사요

·

감사감사

뱃살빼야하는데 ㅜㅜ 당뇨는 무서워요 ㅜㅜ
패밀리닥터님 즐거운 한주 시작하세요^^

·

네ㅎㅎ 즐거운 한주되시길

비만=당뇨고, 저 두개 요소는 식생활이 크게 영향을 준다고 생각했는데....비만의 시점에 따라 당뇨병에 대한 영향도 달라지네요

결국 일찍이 비만을 개선했다면(식습관을개선) 성인이 되어도 비만이 안되고 결국 당뇨병발현확율이 낮아진다고 봐도 되는건가요?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