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의 이유 #35] 해파리에 쏘였어요!!! ~베트남 다낭~

in kr •  last year 

격조한 동안 저는 어쩌다보니 또 베트남에 다녀온 것입니다!! 지난번 여행에서 '후에'에 못간게 너무 아쉬워서 마음이 무겁던 차에, 마침 노동절이 있지 뭡니까.(코쓱) 이번에는 핸드폰도 무사히 잘 다녀왔습니다.(베트남 휴대폰 도난사고 보상금 수령 후기 보기) 이번 여행에서는 새로운 경험을 더 많이 했는데, 그 중 하나는 해파리와의 조우!!!

20180428_105112.jpg

베트남에서 바다는 두번째 왔습니다. 첫번째는 남부의 무이네였고, 두번째는 중부의 다낭 입니다. 바다의 상태로만 보면 다낭의 압승입니다! 물도 파랗고 예쁘고 깊지 않은 수심의 모래바닥이 계속 이어지고 적당한 파도가 계속 밀려옵니다. 파도가 더 셌으면 좋았겠지만 그래도 그럭저럭 즐거웠어요.

20180428_105119.jpg

이런데서 파도 소리 들으며 책을 읽어도 좋을 것 같구요! 날씨도 너무 좋았어요. 그래서 다 탔지만~

20180428_105328.jpg

그만 놀고 이제 나가자~ 싶던 차에!!! 갑자기!!! 왼쪽 팔 부근에 찌릿한 통증이 느껴지는겁니다!!! 저는 여태까지 한번도 해파리에 쏘여본 적이 없는데도 직감적으로 느낌이 왔어요. '아... 이게 해파리구나...!!' 쏘인 직후에는 주사맞은 듯한 느낌이 드는데 눈으로 보이는 증상은 딱히 없어서 긴가민가 했었는데요. 시간이 지나니 검색했을때 나오는 사진들처럼 우툴두툴한 줄무늬가 올라오기 시작합니다! 끄아악. 같이 온 친구한테 호들갑 떨면서 징징댔는데, 해파리 쏘여본 적이 없고 어떤 증상인지도 전혀 모르는 친구라 "응, 그래? 근데 점심에 미꽝 먹으러 갈까?" ㅠㅠ 완전 관심 없음 ㅠㅠ

20180428_114445.jpg

일단 바다에서 빠져나와서 수영장쪽으로 복귀한 후에 인터넷 검색을 열심히 해보니, 해파리 종류에 따라 처치 방법이 달라지는 것 같았습니다. 그런데 이게 무슨 해파리인지 내가 어떻게 알아 ㅎㅎ 그래서 리조트에 돌아다니는 직원에게 이야기 했더니, 무슨 뿌리는 거품같은 것으로 1차 조치를 해줍니다. 수포가 오르는 것을 방지하는 초기 예방제인듯 했습니다. 그러면서 "걱정마. 지금은 해파리가 아주 많은 시기야. 너 말고도 엄청 많은 사람들이 해파리에 쏘여. 독 없고 시간 지나면 괜찮아져." 라고 말해주...는 것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영어가 잘 안통해서...

20180428_113233.jpg

시간이 지나도 별로 통증이 가라앉지는 않았어요. ㅠㅠ 그냥 썬베드에 멍하니 앉아서 수영장 구경하고 있었는데 다시 직원이 오더니 괜찮냐며, 라임과 얼음을 가져옵디다! 이게 효과가 정말 짱이었어요! 수포가 올라온 부위에 라임을 치덕치덕 문대주고, 천에 감싼 얼음으로 냉찜질을 해줍니다. x 반복. 얼음이 다 녹을때까지 하니 얼음 덕에 통증도 잘 안느껴지고 수포도 좀 줄어들은 느낌이더라구요.

20180428_104310.jpg

인터넷에서 찾아본 바로는, 해파리에 쏘이면 수돗물로 씻지 말고 촉수를 제거해라, 요런 이야기가 나옵니다. 저는 일단 수돗물로 씻어서 ㅋㅋ 그걸 읽는 순간 아차 싶었지만 ㅋㅋ 다행히 해파리 촉수에 쓸린거라 뽑아낼 건덕지도 없었고 응급처치도 빨리 한터라 금방 가라앉았어요. 네이버 의학사전에 나오는건 무서운 말밖에 없는데다 지역별 해파리 특성이 다 다르니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응급처치를 셀프로 하기는 어려운 것 같고 역시 물어보는게 좋은듯 ㅠ

그 후에 길거리 돌아다니다 약국이 있길래 한화 2천원 정도 되는 연고를 사서 하루 세 번 발라줬구요, 통증은 30시간 정도 지나니 거의 안느껴졌고, 착색된 부분은 며칠 지나니 거의 없어졌습니다. 통증은 무슨 느낌이었냐면, 화상 입은듯한 느낌이었어요! 해파리 전체가 쓸고 지나갔으면 완전 죽을맛이었을거 같아요. 저는 다행히 좀 스친듯...

20180428_093918.jpg

오늘의 교훈: 다낭 바다엔 해파리가 많다(고 한다)! 하지만 당신이 쏘였다고해서 너무 슬퍼하지는 말아라. 너 말고도 무지하게 많은 사람들이 쏘이고 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아 해파리 때문에 고생 많으 셨겠어용 ㅠㅠ

·

무서워서 저 날 이후로 바다는 안 들어갔어요 ㅋㅋㅋ

이유님 오랜만이네요. 그런데 어찌 베트남에선 자꾸 사건(?)이 일어나는 것인지...해파리 때문에 고생하셨지만 그래도 그나마 다행입니다.

·

ㅋㅋㅋ 사건없는 여행이 어디있겠습니까!! ...만은, 베트남이 유독 그런건 사실쓰 ㅠㅠ 네네, 태어나서 처음이라 너무 깜놀했네요! 다행히 지금은 괜찮습니다 ^^

이유님~ 오랜만에 뵙는 것 같아요! 해파리에 쏘이셨다니 큰일아닌가 생각했는데 다행이네요 ㅠㅠ 다낭 바다에 해파리가 많다는건 첨 알았네요 ㅎㄷㄷ물 들어가기 무서울듯..

·

빛나는 스텔라님!! 오랜만이예용!! >.< 잘지내셨죠!?!!
어후 저도 처음 알았어요! 직원은 너무 태평하게 자주 있는 일이라고 안심시켜주더라구요. 바다 깊이 들어간것도 아니고 해안가에서 깔짝댔는데 걍 운이 없던걸로... ㅠ 그 후로는 무서워서 못들어갔어요. 여윽시 수영장이 짱이다아~~

바다에 해파리가 많이 있군요 베트남에서 바다는 안가봐서ㅠㅠ 34편과 35편 사이에 2개월이 걸렸네요ㅠㅠ 장기간 휴재는 하지말아주세요 ㅋㅋㅋ

·

ㅋㅋㅋㅋ 베트남엔 살았지만 바다는 가지 않았다!! 하노이의 하롱베이 바다는 별루였어요~ 중부가 짱인듯!! 단바인님 말씀 듣고 보니 정말 2달이 걸렸네요! 두 달 사이에 너무 활동이 없었군요 ㅠㅠ 일이 다소 많아짐 + 체력이 점점 저하 = 뜸한 포스팅의 악순환인듯 ㅠㅠ 자주 뵙도록 노력! ㅎㅎ

very nice photos :)

too bad. Jellyfish tentacles are too painful T.T

·

Have you ever? Yes, it felt like a sunburn😅

·
·

yes, i faced it several years ago. I was lucky it was only very light

회사에서 보라카이로 워크샵갔을때 부장님이 해파리에 쏘이심. . . ㄷㄷ
라임이 짱이더라구요!!!!!!
흑흑. . ㅜㅡㅜ 많이 안아팠다니 다행이예요 ㅜㅡ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