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허그5] 책방이 없는 동네는 동네라고 할 수 없지 <섬에 있는 서점> + kylsmate님 이벤트 당첨

in #kr2 years ago (edited)

책 한권 세 문장

110240810.jpg

  1. 책방은 단순히 '책팔기'의 역할만 하는 곳이 아니다.
  2. 책에 대한 책 이야기.
  3. 책을 좋아하는 사람이 있다면, 이 책을 추천하고 싶어졌다.

문학잡화점을 운영하는 kylsmate님의 이벤트로 당첨된 <섬에 있는 서점>. (kylsmate님 감사합니다. 책 잘 받았어요^^) 책 선물을 받아본게 얼마만인지. 거기다 책을 좋아하시고 엄청나게 글을 잘쓰시는 kylsmate님에게 받은 책이라 더욱 뜻깊다. 이 책은 내가 얼굴도 모르는 사람에게 2017년 최고의 책을 추천해달라고 한 적이 있다. 그 때 추천받았던 책 중 하나가 바로 이 책이다. 읽어보니 알겠다. 작품성이 엄청나게 뛰어나서가 아니라 아마도 내가 책을 좋아하는 사람이라서 이 책을 추천해 준거라는걸.

어떤 사람들은 마음이 복잡하고 정리가 필요할 때 책을 찾는다. 그런데 나는 정반대다. 마음이 시끄러우면 책을 보지 못하는 병을 가지고 있다. 특히나 요즘처럼 새로운 출발점에 서서 평생 해보지 않던 현실적인 걱정들이 머릿속에 둥둥 떠다니는 날에는 책을 펼치고도 똑같은 문장을 5-6번씩 읽고 있는 나를 발견한다. 책이 문제인가 싶어 다른 책으로 바꾸기를 세 네 번. 결국 책 읽기를 포기한다. 그런 나에게, 이 책의 한 문장이 마치 나에게 이야기하는 것 같다.

때로는 적절한 시기가 되기 전까지 책이 우리를 찾아오지 않는 법이죠.

맞다. 그 시기는 갑자기 찾아오기도, 어쩌면 한동안은 오지 않기도 한다.

어떤 사람에 관해 알아야 할 모든 것은 한 가지만 물어보면 알 수 있어. ‘가장 좋아하는 책은 무엇입니까?'

서점은 올바른 종류의 사람들을 끌어당겨. 에이제이나 어밀리아 같은 좋은 사람들. 그리고 난, 책 얘기를 좋아하는 사람들과 책 얘기를 하는게 좋아. 종이도 좋아해. 종이의 감촉, 뒷주머니에 든 책의 느낌도 좋고. 새 책에서 나는 냄새도 좋아해.

우리는 혼자가 아니라는 걸 알기 위해 책을 읽는다. 우리는 혼자라서 책을 읽는다. 책을 읽으면 우리는 혼자가 아니다.

책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알거다. 주변에 책을 좋아하는 사람을 발견하면 그 사람과 책 이야기를 하는게 얼마나 즐거운지. 누가 나에게 좋아하는 책이 무어냐고 물으면 몇 년간 나의 대답은 똑같은데, 오히려 가장 좋아하는 책은 리뷰를 쓰는게 겁난다. 아마 계속 못쓰지 싶다. 또한 굵직굵직한 이름의 대형서점이 아니면 버티기가 힘든 요즘이다. 15년 째 자리를 지켰던 우리 동네 책방도 결국은 자리를 뺐다. 그 때 그 속상함이란.
<섬에 있는 서점>은 제목처럼 앨리스 섬이라는 작은 마을의 작은 책방과, 책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책 이야기이다. 화려하고 세련되고 굵직굵직한 내용은 아니지만,


따뜻함을 느끼면 그걸로 충분한

개브리얼 제인의 <섬에 있는 서점> 이었습니다.

Sort:  

빅허그 님이 가장 좋아하시는 책이 궁금해지네요
저는 최근에는 필요에 의해서 독서를 한 경우가 많아요
그래서 어떤 책이 좋냐고하면 얼버무릴 것 같네요..
책을 좀 읽어야겠습니다ㅎㅎ

필요에 의한 독서도 충분히 매력적인데요?
저도 요새는 많이 못 읽고있답니다ㅎㅎㅎ
적절한 시기가 또 오겠죠 뭐 ^^

저도 책의 그 향기를 좋아해요
가끔은 책에 파묻혀 하루를 보내고 싶어요
어릴적의 언젠가 노팅힐의 윌리엄처럼 작은 서점을 하며 뜨거운 사랑을 하고 싶었던 적이 있었네요
이 글을 보니 갑자기 그 생각이 떠오르네요

생각만해도 낭만적인데요?
그러고보니 노팅힐도 서점이었죠. 전 생각도 못했네요
^^

저도 마음이 심란하면 책이 잘 안들어와요. 분명 한쪽을 읽었는데 다른 생각하며 읽어서 다시 읽어도 무슨 내용인지 안들어오더라구요. 그러면 조용히 책을 덮고 일기를 쓰거나 생각을 정리해요. 적절한 시기까지 책이 안 찾아온다... 공감가는 말이에요~ ^^

저랑 비슷하시군요^^ 저도 넘 공감되더라구요.

책선물 기분좋을거 같아요 ~~ ^^
저도 마음이 복잡할땐 잘 안읽히는데 ~
그냥 기분이 좀 다운될때는 읽으면 기분이 좀 나아지더라구요 ~~~

책 선물도 넘 좋구,
유나님으로부터 선물받은 대문도 넘 좋습니다 ㅠㅠ

힘내세요! 짱짱맨이 함께합니다

짱짱맨 ★

책방이 없는 동네는 동네라고 할 수 없지

문구가 와닿아요
이 책 한번 읽어보고 싶네요~^^

네 따뜻하고 좋은 책이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