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밋업후기] 꼬드롱의 몸살 프로젝트_(1) 허스토리

in #kr-meetup4 years ago (edited)

안녕하세요. 스팀잇으로 몸살을 앓을뻔 했던 꼬드롱 @ccodron 입니다.

오늘은 뒤늦은 후기들을 들고 왔습니다. 다른 분들의 후기로 이미 다 만나 본 이야기일테지만 그래도 읽어주세요 ㅋㅋㅋㅋㅋ (굽굽)




     허스토리 극장 밋업
주최자 @juheepark | 장소 코엑스 | 2018.06.28


극장밋업.jpg

허스토리를 본지 일주일이 지났습니다. 그 동안 너무 바빠서 그 날의 먹먹함을 잠시 잊고 지냈네요. 주희님이 밋업을 하신다고 했을 때 위안부 영화인줄 모르고 방방 뛰었던 기억이 납니다. 나중에 위안부 할머니들에 대한 영화라는 것을 알고 마음이 조금 무거웠어요. 슬프고 안타까운 역사를 마주하는 것은 저에게 쉬운일은 아니었습니다. 아이캔스피크나 귀향같은 다른 위안부 영화들을 볼 때도 많이 울었고, 독서모임에서 알게 된 <기억하겠습니다>라는 책을 만났을때도 그랬어요. 그래도 꼭 봐야하는 영화라 생각하고 밋업을 가게 되었습니다.

결과적으로, 많이 울었어요. 제 옆에 있던 라곰님이 건네준 휴지가 한 몫했죠. 화장은 번져 영화가 끝나자마자 화장실로 달려가야 했습니다. 허스토리는 관부재판의 진행과정을 그려낸 영화에요. 사실 제가 엄청난 울보라서 그렇지 영화가 그렇게 힘든것은 아니었어요. 재연부분이 나온다던가 하는것은 없었습니다. 다만 주인공이었던 문정숙 여사의 대사때문에 더 마음이 먹먹했던 것 같아요.


 부끄러워서! 나 혼자 잘 먹고 잘 산 게  


영화를 보기 전까지 부끄럽게도 관부재판에 대한 내용을 거의 모르고 있었어요. 당시에는 일본 열도를 발칵 뒤집을 정도로 대단한 사건이었을텐데 이렇게 세월 속에 잊혀지고 있구나하고 속상했어요. 그래도 영화를 통해 많은 분들이 그 사건에 대해 다시금 떠올리고 알려지게 되서 너무 다행라고 생각해요. 아직 못보신 분들도 꼭! 보시기를 추천드립니다.

KakaoTalk_20180706_143729686.jpg

와, 먼저 들어가서 이렇게 많은 분들이 함께 영화를 본건 줄도 몰랐었네요. 스티미언들 최고!! 멋쟁이들!! 영화 끝나고 나서는 다들 치킨집으로 고!했다고 하는데, 저는 다음날 위보스 밋업 준비로 장을 보고 늦게 합류를 했어요. 집으로 돌아가도 되지만 굳이 돌아간 이유는 바로 퀴즈쇼 때문이었어요. 주희님이 영화에 대해 잊지말라고 열심히 준비하셨다고 하길래 꼭 참여하고 싶었거든요! 하지만 제가 도착했을때 1분전에 끝났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ㅠㅠ

AD48E8EF-253E-472A-ADE8-2A954D6570AE.gif

정답! 딩동댕동!! (이걸놓치다니....)

흐어어엉 아쉽지만 할 수 없죠 ㅋㅋㅋ 그래도 이야기를 들어보니 다들 너무 재밌었다고 하더라구요. 퀴즈 열심히 맞춘 모든분들 다 축하드려요! 그리고 이날 한잔씩 하면서 새롭게 알게된 분들, 그리고 기존에 알고 있었지만 더욱 친해진 분들 다 반가웠습니다.



허스토리 보세요. 두 번 보세요

이런 밋업 주최해 주신 주희님 감사하고 고생많으셨어요 :)
Sort:  

아 마지막 주희팍님 왜캐 귀요미양 +_+!!

너무 귀엽지 ㅋㅋㅋㅋ 갠소해달라고 했는데 귀여워서 조른다음에 허락받고 올림 ㅋㅋㅋㅋ

3<지민캉님 안녕하세여 귀요미 주희파크입니당!

저기요...? ㅋㅋㅋㅋㅋ

극장 밋업에 퀴즈쇼까지~ 부럽부럽~~ 스팀잇 밋업으로 일구는 창조경제네요 ㅎㅎ

극장 밋업은 종종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어요 ㅎㅎ 영화는 뭔가 돈을 쓰고도 이득인 기분이에요 ㅎㅎㅎ

꼬드롱님! 콕션 낙찰되셨습니다~ 포스팅 확인 해 주셔요 ^^

주희님 귀엽당

너무 귀엽죠 ㅋㅋ 라곰님도 함께 했으면 좋았을텐데 ㅋㅋㅋ물론 저도 못본 모습이지만 ㅠ

영화가 괜찮았나보군요. 하하 저기 실로폰 두드리는 분이 주희님 이신가요? 너무 재미있었겠어요 ㅎㅎ

주희님 너무 귀여우시죠 ㅋㅋ 조카 실로폰 가져온거라고 ㅋㅋㅋㅋ

밋업 요정 꼬르동님~ ^^

만나서 완전 반가웠어용~!

후기 잘 읽고 보고 갑니당~ ㅋㅋ

주희님 ㅋㅋㅋㅋㅋㅋㅋ

bluengel_i_g.jpg Created by : mipha thanks :)항상 행복한 하루 보내셔용^^ 감사합니다 ^^
'스파'시바(Спасибо스빠씨-바)~!

ㅋㅋㅋ 블루앤젤님 ㅋㅋㅋㅋ 그날의 망아지를 잊어주셔요 ㅋㅋㅋㅋ

허스토리 그렇게 슬프다는...영화....눈물없이 못본다던데 ....ㅠㅠ

눈물없이 보시는 분들도 있드라구요 ㅋㅋㅋ 저는 슬프다기보단 속상했었어요 ㅠㅠ

속상하고...분노의 마음도 클 것 같더라구욤 ㅠㅠ

악!!!!! 포스터앞에서 짠! 하는게 넘 귀여워요! 요즘 밋업 요정을 넘어서서 밋업에 없으면 안되는 그런 존재가 되셨는지 어딜가나 있는 꼬들옹.. 체력 대단해요!

여기저기 다 껴있어서 조금 민망하기도 하지만 ㅋㅋㅋ 요즘 밋업 하는 맛에 스팀잇을 하는 기분이에요 ㅋㅋ

하.. 이걸 놓치다니 ㅜㅠ 전 극장밋업에 참석하지 못해서.. 이렇게 리스팀만 ㅋㅋㅋ

왜 !! 왜 안오셨어요 ㅠㅠㅠ 영화도 보고 퀴즈도 하고 술도 있고!! ㅋㅋㅋ

그러게요 ㅠㅠ 저도 가고 싶었다구요 !! 담엔 꼭 갈게요 ㅋㅋㅋ

ㅋㅋㅋ 포즈봐.. 진짜 웃겼습니다. 어떻게 사람들이 이렇게 쳐다보는데 이런 포즈를 하는게 가능한가- 싶었습니닼ㅋㅋㅋㅋㅋ

ㅋㅋㅋ 부끄러움은 한순간일뿐이죠 ㅋㅋㅋㅋ 피넛님 그날 너무 말없이 사라지셔서 저 조금 서운했던거 아시죠? ㅋㅋㅋ 담에는 우리 말하고 가요 ㅋㅋㅋ

녜녜... 우리 누나를 두고 그냥 가지는 않을게요! 그러니 저에게 관심좀....ㅜㅜㅋㅋㅋㅋㅋ

밋업 재밌으셨겠습니다~^^

네! 너무 즐거웠어요 ㅋㅋ 밋업 하는 재미로 스팀잇하는것 같아요 ㅋㅋ

밋업하는 분들 보면 참 대단하다는 생각. ^^
즐스팀하세요~

부럽부럽... 항상 같은 댓글을 다는 것 같지만 기분탓입니다 ㅋㅋㅋ

뒤늦은 밋업 이야기도 잘 보았어요. 꼬드롱님 울보시군요! 찌찌뿡! ㅋ

허스토리 보세요. 두번 보세요! 아직 미약하게나마 상영관들이 살아남아 있다구요 ㅠㅠ! 밑줄 쫙 별표 다섯개!

그나저나 우리의 꼬드롱 스팀잇으로 몸살을 앓을뻔 하다 살아난 건 정말정말 다행이에요..
(마지막 짤 적절하게 사용한 것같아 칭찬해요 꼬드롱꼬드롱!)

움짤만봐도 유쾌해지네여ㅎㅎㅎ 재밌었겠어요

ㅎㅇ용! 이제야 팔로를 하고 가네용!!!ㅋㅋㅋㅋㅋ언젠가 밋업때 뵙게되면 반갑게 인사해드릴게요!!!ㅋㅋㅋㅋㅋ

딩동댕동 하드캐리 ㅋㅋㅋ 졸귀당ㅋㅋ
첫번째 사진 꼬드롱 포즈도 줄귀. 귀요미들일세

포즈가 짱짱이네요! ㅋㅋㅋㅋ
허스토리 보고 싶었는데... 보면 진짜 펑펑 울 거 같아서 미뤘어요 ㅠㅠㅠ

Coin Marketplace

STEEM 0.41
TRX 0.07
JST 0.052
BTC 42289.14
ETH 3203.16
BNB 474.85
SBD 4.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