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y 3 )Portuguese coastal pilgrimage road to Santiago -Friendly old couple. 친절한 노 부부

in KOREAN Society3 years ago (edited)

20181110_091411.jpg

20181110_090028.jpg

대서양의 거센 파도는 해안을 때리고, 그 여파로 물안개가 자욱하게 피어 올랐다. 해안가의 마을이 물안개로 인해 뿌옇다. 어젯밤까지 계속된 폭풍우가 물러갔다는 얘기를 전해듣긴 했으나 아직도 바람은 거세다.

The fierce waves of the Atlantic Ocean hit the shore, and in the aftermath, a mist of water rose. The coastal town looked hazy due to the fog. I heard that the storm that lasted until last night has faded, but the wind is still strong.

20181110_100758.jpg

20181110_103209.jpg

해안가의 통나무집이 운치를 더해준다. 그리고 원통형의 건물도 보였으나 그 용도는 알 수가 없었다. 그냥 멋있게 낭만을 즐길 수밖에...

The log cabin along the seashore adds to the taste. Also, a cylindrical building was seen, but its purpose was unknown. I have no choice but to enjoy romantic romance...

20181110_145845.jpg

제법 큰 도시를 관통하는 순례길이 다른 도로와 달리 말끔하게 단장돼 있어 순례길의 방향을 찾기에 수월했다. 걷고 그 다음 날 또 걸어야 하는 트레킹의 연속에서 우리의 몸과 마음은 쉽게 피로해 진다.

Unlike other roads, the pilgrimage route through a fairly large city is neatly decorated, so I can easily find the direction of the road to Santiago. In a series of trekking where we have to walk and walk again the next day, our body and mind are easily tired.

20181110_153441.jpg

에스뽀센데(ESPOSENDE) 마을의 해안요새는 지중해로부터 침입하는 외적을 막았으리라. 몸과 마음이 피곤해도 이 요새를 바라보는 것으로 힘을 재충전하는 계기로 삼았다.

The coastal fortress in the town of Esposende would have prevented invading enemies from the Mediterranean Sea. Even though my body and mind were tired, looking at this fortress served as an opportunity to recharge my strength.

20181110_155756.jpg

순례자 숙소인 알베르게(albergue)를 찾지 못하고 노부부가 운영하는 민박집을 찾아들어가기 전, 대서양을 배경삼아 사진 한 컷을 남긴다.

Before entering the guest house run by the old couple because I could not find the pilgrim's lodge albergue, I left a photo with the Atlantic Ocean in the background.

20181110_195838.jpg

20181110_205851.jpg

노 부부의 민박집은 1층은 커피 바, 2층은 노부부의 숙소, 그리고 3층을 게스트 하우스로 운영하였다. 저녁식사를 준비하도록 농산물을 공짜로 주기까지 하는 노부부의 마음이 아름답다. 3층은 온통 내 차지였다. 오늘 밤은 안락한 침대에서 나 혼자만의 쾌락을 즐기리라.

The old couple's guest house was operated as a coffee bar on the first floor, an old couple's accommodation on the second floor, and a guest house on the third floor. The heart of the elderly couple who even gives away agricultural products for free to prepare dinner is beautiful. The third floor was all my own. Tonight I will enjoy my own pleasure in a comfortable bed.

20181111_090143.jpg

너무도 친절했기에 잊을 수 없어 포르투갈인 노 부부의 사진을 여기에 남긴다.

They were so kind that I couldn't forget them, so I left a picture of the old Portuguese couple here.

Coin Marketplace

STEEM 0.29
TRX 0.11
JST 0.035
BTC 66510.13
ETH 3188.66
USDT 1.00
SBD 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