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 계발] 신규 사업이 실패하는 이유는 준비 부족

in gyeongyeong •  4 months ago

æ°è¦äºæ¥­ã失æããçç±ã¯æºåä¸è¶³ã

예전 어떤 구어에서 이런말을 본적이 있습니다.

"사물을 생각할 때는 주도 면밀하고 상세한 준비가 필요하다. 그리고 실행할 때에는 그 준비로 인해 일이 쉬어진다."

요컨대 뭔가를 성공시키려면 주도한 준비가 필요하다는 것. 그것을 게을리 하니까 실패하는 것이라고.

하지만 이것은 이해하는 사람마다 견해가 엇갈리는데 저는 이렇게 생각합니다.

계획과 준비는 " 쉽게 실행할 수 있을 정도까지 " 주도 면밀하게 해야한다는 것이라고.

어떤 사람들은 "실행할 땐 간단하게 해라"로 번역 사람이 있었는데 저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경영에서 실행할때는 반드시 실행 부대가 필요합니다. 쉽게 말하면 종업원입니다. 모처럼 경영진이 " 그럴듯한" 계획을 세워도 너무 어려워서 실행하지 못하면 의미가 없습니다.

그렇지 않고 "쉽게 실행할 수 있도록 해라"라고 말하는 것이라고 저는 받아들였습니다.

실제 회사 경영을 하고 있으면 대체로 경영자와 사장은 "이거다!"" 멋진!" 아이디어가 팍팍 생각납니다. 그러나 그것을 부하, 종업원에게 말해도 대부분 좋은 반응이 없습니다.

대체로 사장이 되는 사람은 독재자이며 자아가 강한 사람이 많아 그럴 때는 "좋으니까 해봐!"라고 합니다.

그러나 결과는 참담. 지연되거나 실행되지 않거나..실행 됐다고 해도 생각한 것과 다른 결과가 되기 십상입니다.

예를 들면, 사사로운 일이라 그렇지만, 옛날에 어떤 웹 사이트의 매수를 실시한적이 있습니다. 그러나 별다른 준비와 정보 수집도 없이 매수를 해서 인수 후에 엄청 고생을 했었습니다. 인수 후에 숨은 "채무"가 발견되기도 했습니다.

고객 요구에 맞지도 않았고 예상했던 것보다 수익도 늘지 않았습니다. 결과적으로 그 웹 사이트는 "폐쇠" 하고 청산했습니다. 좀 더 주도 면밀하게 경합 조사와 고객 니즈 조사, 마케팅 계획을 세워야 됐다고 반성하고 있습니다.

그럼 어떠하면 좋았을까요?

"공들여" 준비하고 쉽게 실천할 수 있을 정도까지 하는 것이다. 이 말은 항상 경고로 귀 담아 두고 싶다.


Posted from my blog with Junglehuman : https://www.junglehuman.net/post/2019/01/02/new-business-fail/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여 보팅하였습니다.

This post has received a 3.57 % upvote from @boomer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