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스 어댑션 이야기 - 확장성 이후에 오는 것들

in eos •  5 months ago  (edited)

확장성이후에오는것들.png

안녕하세요, AcroEOS Jerry입니다. 오랜만에 글로 인사드립니다.
오늘은 블록체인 매스 어댑션(Mass Adoption)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려 합니다.

HODL에서 BUIDL로

building-1080592_1280.jpg
※출처: Pixabay

그 동안 암호화폐로 수익을 내는 주요한 방법은 암호화폐의 가격 변동성을 통한 차익이었습니다. 작년 초부터 길게 이어지고 있는 하락장은 우리 모두를 지치게 했고, 분위기 반전을 위한 게임 체인저로 더 이상 ‘가격 변동성’보다는 ‘블록체인 기반의 킬러 서비스’를 손꼽아 기다리게 하였죠.

예시로 기존의 강한 투자 멘털리티를 지칭하던 언어인 ‘HODL’(존버)에서 블록체인 산업이 모양새를 꾸려가며 내실을 갖춰가는 ‘BUIDL’로 옮겨가는 현상을 목도하기도 했습니다. 블록체인 기반의 킬러 서비스가 출시되면, 실 생활에서 암호화폐의 가치를 확실하게 증명해보일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와 함께, 매스 어댑션이라는 단어 또한 심심찮게 들려오기 시작했습니다.

매스어댑션?

매스 어댑션(Mass Adoption)이란, 문자 그대로 다수의 채택 즉, EOS 생태계로 수 많은 유저들이 유입된다는 뜻입니다. 매스 어댑션이 이루어지면, EOS 플랫폼이 대중화되고, 이용하는 유저 수가 급증하기 때문에 EOS 기반 DApp이나 기타 서비스들이 흥할 수 있는 초석이 됩니다.

현존하는 어떤 서비스던지 이용하는 사람이 많아질수록 유저 풀이 확장되고 이에 따라 서비스 품질이 갖추어지기 때문에 그 안에서 여러 가지 사업적인 시도와 함께 더 좋은 서비스가 나타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그렇다면 이 매스 어댑션을 이끌어낼 수 있는 요소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1. 확장성 - 일단은 쓸 수 있어야 한다

기존 블록체인 씬에서 오늘에 이르기까지 블록체인 실 생활 적용을 위해 가장 먼저 확장성에 주목해왔습니다. 제 아무리 혁신적인 기술이라 하더라도 우리 실 생활에 스며들어 실제로 사용하는 사람들이 혜택을 받을 수 없다면, 무용지물이겠죠.

확장성은 보통 TPS(Transaction Per Second)로 많이 알려져 있는데요, 이는 초당 트랜젝션 처리 건수로 블록체인의 성능을 대표하는 단어가 되어버렸습니다. 요즘은 좀 더 세분화되어 초당 유저 행동을 얼마나 처리할 수 있는지에 더 큰 의미를 두기도 합니다. *APS(Active Per Second)

블록체인 간의 통신으로 네트워크를 더욱 확장할 수 있는 IBC (Inter Blockchain Communication) 또한 확장성을 향상 시키는 방안 중 하나입니다. 서로 다른 블록체인 네트워크가 난립하는 세상에서 각 체인 간의 단절이 아닌 서로를 이어주는 허브 역할을 하게 된다면, 어떤 체인이던 상관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현재 EOS에도 시스터체인을 비롯한 사이드체인이 여럿 출시되어 있습니다.

오늘 날 대부분의 프로젝트는 아직 확장성 이슈를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 중입니다. EOS 역시 일찌감치 해결하는 듯 보였지만, 아직까지도 CPU, NET, RAM과 같은 리소스의 효율적인 사용 방안에 대한 연구가 계속 진행 중입니다. 예시로 최근 LiquidEOS에서는 확장성을 강화하기 위한 프로젝트로 LiquidApps을 런칭했고, 기존의 램 자원 작동 방식을 개선한 솔루션 vRAM을 출시하기도 했습니다.

※참고: [EOS 확장성 문제 해결책 01.] EOS RAM 문제 해결 : vRAM의 가능성은 무한. by 크리머님 (@creamer7)

이렇듯, 각 블록체인 프로젝트에서 확장성을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아시다시피, 비트코인, 이더리움 같은 POW 합의 방식의 네트워크는 현재로서는 우리 실 생활에서 사용하기에는 매우 불편한 확장성의 한계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때문에 이를 타개하기 위해 자체적으로 라이트닝 네트워크, 샤딩, 플라즈마 등의 프로젝트를 통해 실 사용이 가능하게끔 확장성을 갖추려는 개발 진행이 한창입니다. 그간 확장성은 블록체인이 해결해야할 숙명이자, 반드시 넘어야 할 산이 되었습니다. 그만큼 매스 어댑션을 이끌어내는 기본이지만 중요한 요소임은 분명합니다.

확장성 이후에 오는 것들

2. 교육 (Educational Resorces)

take-532097_1280.jpg
※출처: Pixabay

그렇다면 확장성 이후에는 어떤 요소가 매스 어댑션을 불러올 열쇠가 될 수 있을까요? 두번째 요소는 교육입니다. (※여기서 이야기하는 교육이란, 교육자와 피교육자가 대면하여 진행하는 것 뿐만 아니라, 교육 콘텐츠를 생산하여 공유하는 것 포함) 교육은 커뮤니티 구성원 대상의 교육과 인프라 개발 인력을 위한 교육이 있습니다.

커뮤니티 대상 교육

커뮤니티 대상의 교육은 주로 커뮤니티 구성원에게 생태계 이슈나 정보를 전달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합니다. 또한 EOS 라이프에 필요한 툴이나 플랫폼 사용 방법을 안내하거나 EOS 생태계 구성원의 역할을 인지하고, 이에 따라 직접 행동할 수 있게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예를 들면, 홀더로서의 권리를 행사하는 BP 투표, 체인의 방향을 좌우하는 사안에 대해 결정권을 행사하는 레퍼랜덤, 어떤 BP가 좋은 BP이고 생태계를 위해 어떤 활동을 주로 하고 있는지 관심을 가지고 살펴보는 등의 거버넌스 참여 활동이 있습니다.

또한, 블록체인 업계 종사자가 아니더라도 자신이 속한 업계에서 얻은 인사이트나 아이디어를 제안하여 EOS 생태계 발전에 일조할 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커뮤니티 대상 교육을 통해 EOS 생태계 전반을 이해하고, 주위에 전파하여 많은 사람들이 EOS에 더 쉽게 접근하여 새로운 일원으로 유입될 수 있도록 합니다.

지금 이 순간에도 위와 같이 적극적인 활동을 하고 계시는 커뮤니티 일원 분들이 계십니다. 이 자리를 빌어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

개발자 교육

블록체인은 IT 기반 비즈니스이기 때문에 생태계 인프라 구축에 있어 개발자의 역할이 매우 중요합니다. EOS Mainnet의 기반인 EOSIO 소프트웨어 뿐만 아니라, EOSIO 포크체인, 관련 DApp 등, 개발자 손을 거치지 않고 탄생한 것은 없습니다. 매스 어댑션은 단순한 서비스 유저의 유입만을 뜻하지 않습니다. EOS 생태계의 발전을 위해서는 사용자 뿐만 아니라 개발 인프라의 매스 어댑션 또한 매우 중요합니다. 개발 인력의 지속적인 생태계 유입을 통해 구상만 하던 방안이 현실이 되고, 다각도로 발전 가능한 동력을 얻게 됩니다.

현재 EOS 내에는 EOSIO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사항에 대한 자세한 기술적 설명을 담은 기획 콘텐츠, DApp 개발자를 위한 통합 API 솔루션, 개발 문서 히스토리 공유 및 토론 공간 운영 등을 비롯하여 EOS 개발 클래스와 게임으로 EOS개발을 배울 수 있는 학습 툴 등 개발자의 EOS 유입을 장려하는 여러가지 활동이 진행 중입니다. 앞으로도 EOS 개발에 뜻이 있는 사람이라면, 앞서 일궈놓은 교육 자원을 통해 어렵지 않게 입문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기를 바랍니다.

예시)

3. 사용자 경험(UserExperience) / 사용성(Usability)

people-2568886_1280.jpg
※출처: Pixabay

흔히들 블록체인은 어렵다는 이야기를 많이 합니다. EOS만 해도, EOS DApp을 이용하기 위해 스캐터(신원인증), EOS 자원(CPU, NET, RAM) 메커니즘, 개인 계정 생성, 토큰 전송 등, 사전에 알고 있어야 할 내용이 너무 많습니다. 특히나 IT와 친숙하지 않은 입문자에게는 특유의 진입 장벽이 너무 높은 것이 사실입니다.

블록체인 킬러 서비스가 출현하기 위해서는 초심자들이 이런 진입장벽을 느끼지 않도록 해야합니다. ‘블록체인’이라는걸 인지하는 순간부터 낯선 미지의 영역이라는 생각과 함께 자신감이 사라지고, 심리적으로도 거리감이 느껴집니다. 어쩌면 이러한 진입장벽으로 혹여나 실수로 자산을 잃어버릴까 두려워 투표나 DApp서비스 이용을 하지 못하고, 토큰을 거래소에 보유하고만 있는 홀더들이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어렵고, 번거롭던 유저의 사용성(Usability)과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을 익숙한 서비스와 접목하여 낯설지 않게 구성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즉, 블록체인을 몰라도 누구나 쉽게 쓸 수 있는 서비스가 되어야 한다는 것이죠. 유저는 새로운 것을 선호하면서도, 기존과 너무 다른 방식을 제시하면, 거부감을 갖는 경향이 있습니다. 새로운 것의 범주는 어느 정도 예측할 수 있는 선에서 너무 튀지 않는, 신선한 것을 의미합니다. (이건 마치 새 것 같은 중고라고나 할까요?) 어찌됐든, 블록체인이라는 기술적 배경에 신경쓰지 않고도, 누구나 쉽게 접근 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을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

지금도 기존 서비스와의 연결 고리를 살려 서비스에 접목하고자 노력하고 있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들이 있습니다.

예시)

  • EOS 기반
    에브리피디아, 퍼블리토: EOS 기반 DApp, 에브리피디아와 퍼블리토는 스캐터나 액티브키, 오너키 등을 몰라도 기존 소셜미디어, 포털 계정을 연동하여 로그인하는 방식을 채택하여 서비스를 처음 접하는 사람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 EOS 외부
    비트베리 월렛: 일상 생활에서 널리 쓰이는 카카오톡 친구 목록과 상대방의 전화번호만 있어도 암호화폐를 주고받을 수 있습니다. 암호화폐나 블록체인에 대해 잘 몰라도, 누구나 쉽게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비록, 중앙화 지갑이긴 하지만 사용성/사용자 경험적인 부분만을 따로 놓고 보았을 때로 한정)

어찌보면, 이런 기존 서비스와의 접점이 사용성 측면 뿐만 아니라, 기존 서비스가 보유하고 있던 서비스 유저 풀 또한 공유할 수 있기 때문에 유저 활성화 차원에서 좀 더 유리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4. 블록체인 산업 발전을 위한 환경 조성

33362501875_eec81e134b_b.jpg
※출처: UBC Micrometeorology

마지막은 산업 전반에 만연한 불확실성을 제거하는 일입니다. 현재 우리 정부는 블록체인 산업 규제에 대해 미온적인 태도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겉으로 블록체인 사업을 장려하고 지원한다고 하지만, 실질적으로는 명확한 규제 가이드와 법규를 제정할 생각은 없고, 나몰라라 뒷짐진 정부의 행태로 보아, 대한민국의 블록체인 산업 발전은 경쟁국과 비교하여 당분간 느린 행보를 지속할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발표한 금융 및 ICT 분야에서의 규제 샌드박스 도입 또한, 블록체인 기업과 암호화폐 관련 프로젝트는 언급되지 않아 불투명한 상태입니다.

현 시점에서 블록체인 산업에 대한 최상의 지원은 대규모 자금 투입도, 거물급 인사의 참여도 아닌, 규제 가이드를 명확히 하여 불확실성을 종식시키는 것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입니다.

더 늦기 전에 플레이어들이 온전히 경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규칙을 만들고 기반을 다져야합니다. 확고하게 다져진 기반이 있어야 관중들 또한 그 위에 올려진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즐길 수 있을 것입니다. 더 나아가 새로운 서비스에 열광하고, 기꺼이 그들의 지갑을 열 준비를 할 것입니다. 이렇듯 확실한 방침 위에서 새로운 도전이 시도되고, 이런 시도들이 지속적으로 축적되어야 산업 전체의 파이가 커질 수 있습니다.

정리하며

매스 어댑션을 이루기 위해 확장성 이후에 필요한 것은 무엇인지 확장성 - 교육 - 사용성/유저경험 - 산업 환경 조성 4가지 영역으로 구분하여 정리해 보았습니다. 말씀 드렸던 요소들로 말미암아, 올 2019년은 EOS 생태계가 더욱 확장하고 발전하여 매스 어댑션이 이루어지는 한 해가 된다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PS. 사담으로 저는 요새 감기에 걸려 매우 고생중입니다. 부디 감기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iOi

Contact

EOS producer name : acroeos12345
Email : [email protected]
Steemit : https://steemit.com/@acroeos
Medium : https://medium.com/acroeos
Twitter : https://twitter.com/acroeos
Telegram : https://t.me/AcroEOS
Wechat : AcroEOS信息站!
proxyname : votetochange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