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후] 납골당 슬픔이 있지만 깨닳음이 있는곳

in #busy3 years ago

안녕하세요. 스팀잇 길동 로이최입니다 :)

인생을 살면서 속 얘기를 하며 산다는 것은 정말 행복한 감정입니다.
그런 사람이 주위에 한명씩 있으신가요? 그리고 그 사람도 그렇게 생각 한다면 축복 받으신 겁니다
저는 살면서 많은 고민을 털어 놓고 사는 경매 대표 형이 있습니다.

물론 그형의 부모님도 다 알고 있습니다.
형님 어머님의 부고 소식을 듣고 바로 달려갔던 때가 벌써 5년이 지났더군요.

20190413_124539.jpg

마음은 슬프지만 뵈러가는 날이 맑아 다행이라고 생각듭니다. 이날은 생각과 시선이 느리게 움직 여서인지 그냥 지나치던 주위의 아름다움도 담을수 있게 되네요.


20190413_133103.jpg


20190413_133055.jpg

형의 어머님이 이런 풍경을 보며 계실수있는곳에 잘 모셔져 있더군요. 만감이 교차하며 잠시 묵념을 했습니다.


납골당을 다녀온 후 형님과 함께 더 열심히 살아가야 겠다고 깨닳았습니다.
[어머님 1년뒤 다시 올께요]

getmailinline[1].gif

Sort:  

어머님이 기뻐하시겠어요.

저도 1년에 한번씩은 찾아뵈며 성장한 모습 보여드릴려고요^^

효자시네요

형님과 아주 친한 사이인가보군요!!
5년이 지나서도 어머님을 찾아가는걸 보면... 편안히 좋은 풍경 보시며 계시겠죠!!

평생함께할 형님이죠^~^ 마음이 편해집니다.
어머님의 미소가 아직도 떠오르네요. 더 열심히 살아야겠습니다

좋은 분이신가 봅니다.
늘 그렇게 만남을 이어가시기를...

넵넵. 서로 좋은 기운주는 인생의 동반자입니다. 제가 성장하며 잘모실려고요.

Coin Marketplace

STEEM 0.50
TRX 0.09
JST 0.065
BTC 51335.23
ETH 4356.84
BNB 582.54
SBD 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