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steemzzang2 months ago (edited)

강물.jpg

<강>

---곽 재 구---

내 가슴 속
건너고 싶은 강
하나 있었네
오랜 싸움과 정처없는
사랑의 탄식들을 데불고
인도 물소처럼 첨벙첨벙
그 강 건너고 싶었네
들찔레꽃 향기를 좇아서
작은 나룻배처럼 흐르고 싶었네
흐르다가 세상 밖, 어느 숲 모퉁이에
서러운 등불 하나 걸어두고 싶었네

11월45.jpg

Coin Marketplace

STEEM 0.23
TRX 0.07
JST 0.029
BTC 23261.24
ETH 1679.87
USDT 1.00
SBD 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