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커피 중독자의 하루 11.2

in kr •  last year 

어느 커피 중독자의 하루.

부자

요즘들어 하고 싶은게 점점 줄어든다. 어릴때는 이렇게도 살아보고 싶고 저렇게도 살아보고싶고 했는데 살면서 실패를 한번씩 한번씩 하다보니 하기전에 벌써 일종의 트라우마처럼 상상만하곤 포기한다.
와이프가 수현이 놀이방이 너무 허전하다며 세계지도를 벽에 붙여주었다. 수현이가 대한민국이 어디냐고 묻는다. 요세는 애국가를 틀어달라고한다. 뭔가 어린이집에서 안해도될 교육을 하고있는듯하다.
그러다가 한번은 포르투갈을 알려주었다. 과연 다음에 기억할까 하는 생각으로 그냥 한번 알려줘 봤다. 다음날 "수현아 우리 포르투갈 갈까? 포르투갈이 어디지??" 라고 물어봤다. 당연히 잊어 버린줄 알았다. 그런데 대견하게도 스패인 아래 있는 포루투갈을 정확하게 찍었다.
당황스럽다. 나에게는 돈과 시간이 없다. 사실 돈은 어떻게든지 마련해보겠다만.. 시간은 어떻게 할 방법이 없다. 임신중인 와이프를 혼자 두고 네살 수현이와 일주일 여행이라... 상상만해도 눈앞이 캄캄했다.
요즘들어서 수현이에게 자기가 한말을 정확하게 지키라고 많이이야기한다. 그런데 생각해보니 내가 거짓말 쟁이다. 스팀이 2만원정도 간다면 다 팔아서 수현이랑 포르투갈에 가야겠다. 이건 정말이지 진심이다. 물론 13주가 걸리겠지만.
오늘은 의무감에 스타벅스에서 아메리카노를 마셧다. 와이프는 커피는 별로 안좋아하는데 스타벅스 다이어리는 매우 좋아한다. 그래서 11월 달 부터는 일주일에 두번은 스타벅스에 간다. 어제 저녁에도 커피를 줄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오늘은 벌써 5잔 가까이 마셧다.
이래서 난 수현이와 포르투갈에 가지 못하나보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So sublime and excellent =)

곧 포르투갈 투어 가시겠네요~

ㅎㅎ 사장님이 윤허를 해주실지 모르겠네요, 상상많으로도 힘이 나네요!!

제가 아는 지인도 스타벅스 몰스킨 다이어리 받기위해 열심히 사먹더라구요.
그 분은 어제 다이어리 2권 받아다고하네요

우와 일주일에 17잔을!!! 대단하시네요.

짧은 소설을 읽는 줄 알았어요~^^ 팔로우합니다~ 앞으로도 재밌는 글 부탁드립니다~^^

  ·  11 months ago (edited)

아이고 이런 미천한글에 소설이라니요. 감사합니다 !! 불금 보내세요.

저도 하루에 커피 5잔 정도는 마시고 있어요 ㅎ 카페인 중독은 아닌거 같은데, 아직은 몸에 이상도 없고 그냥 집중은 더 잘 되네요 ^^
머지않은 날에 가족들과 포르투갈 여행을 즐기시길 응원해요~

마서도 마셔도 참 좋은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