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xit 합의안 표결과 향후 시나리오(2)

in kr •  7 months ago  (edited)

☉금융시장의 동요

Brexit관련 앞날에 대해 한 치 앞을 내다보기 어렵다. 판도라의 상자다. 환율, 주식 등 금융시장도 요동치고 있다. 미래 물가전망을 나타내는 기대인플레이션비율(BEI)은 올 들어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고 다양한 시나리오가 펼쳐지는 가운데 영국의 파운드화 가치는 7주이래 최고치까지 오르다가 급락하는 등 방향성을 상실한 모습이다.


(위 그림은 참고용이며 금년 Brexit 이후 달러대비 파운드화 추이 및 전망을 나타낸 그래프이다).

10년 만기 국채금리(1.297%)는 최근 몇 달간 이어진 안정적 흐름을 지속하지만 아래 그림에서 보듯이 기대 인플레이션을 나타내는 5년 물 BEI는 지난 1월 1일 3.05%에서 의회승인 투표 당일(1월 15일) 3.21%까지 급등하며 올 들어 눈에 띄게 치솟은바 이는 英국채시장에서 경고신호가 나오고 있다는 평가다. 이렇게 영국의 채권시장이 혼란에 빠진 상황이며 투자자들은 파운드화가 큰 폭으로 급락할 가능성에도 대비하고 있는 분위기라고 한다.


<위 그림은 참고용이며 영국 5년 만기 국채 BEI(Break-even Inflation Rate)추이를 나타내는 선형 그래프이다. 참고로 명목국채수익률에서 물가연동국채수익률을 제외한 BEI는 경제주체들이 전망하는 향후 물가상승폭을 가리키는바 이 지표의 상승은 물가상승 압박요인인 파운드貨 미래가치의 급락에 무게를 두는 투자자가 많음을 의미한다>.

향후 합의 없는 EU탈퇴 이른바 No Deal Brexit가 전개될 경우 물가상승 폭이 더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 앞서 브렉시트 관련 국민투표가 실시된 2016년 6월 당시 5년 물 BEI는 3.4%선까지 뛰어오르고 이후 파운드貨 가치는 10%대 하락폭을 기록한바 있다. 브렉시트 합의안 관련 영국의회 표결당일

뉴욕 외환시장에서는 등락폭을 크게하며 달러대비 파운드 환율은 前거래일 대비 상승으로 마감한다(+0.32%). 이는 달러가치가 오르고 파운드貨 가치는 내린 것을 의미한다. 언론발표보다 시장이 먼저 움직이는 특징을 보이는 등 브렉시트를 둘러싼 불확실성은 파운드화를 예측 불가능한 상황으로 몰아가고 있다. No Deal Brexit 등 향후 전개될 몇개의 시나리오에 따라 파운드貨 환

율이 급등과 급락을 보일 것으로 시장은 예상한다. 또한 표결당일 환율변동에 민감한 대형주를 중심으로 매도세가 확대되면서 전 거래일 대비 하락마감하며 증시도 출렁인다. 제약ㆍ에너지 등을 중심으로 구성종목의 70%가 하락세를 기록한다. 시장에선 의회표결을 앞두고 투자자의 불안심리가 하락세를 이끈 것으로 평가한다.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음 Posting은 본제하의 (3)에 이어집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Congratulations @pys!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published a post every day of the week

Click here to view your Board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Support SteemitBoard's project!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Thank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