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회 연속 금리 인하 후, 주식시장의 방향은?

in kr •  15 days ago 

월스트리트는 수요일 오후 연준의 세 번째 금리 인하를 평가하고 있다.​

이런 거의 기록에 가까운 금융 완화 정책에 우려가 없는 것은 아니지만, 과거를 되돌아보면, 3회 연속 0.25% 금리를 인하한 후 주식시장은 호조를 보이는 경향이 있음을 알 수 있다(아래 차트 참조).

연준의 금리 결정 위원회는 올해 세 번째로 벤치마크 금리를 1.5%~1.75%로 인하했지만, 추가 인하 없이 당분간 이 금리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

주식시장은 과거 3회 연속 금리 인하로 혜택을 입었었다. ​

그렇다면 과거 연준이 3회 연속 금리를 0.25%씩 인하했을 때, 주식시장의 수익률은 어떻게 되었을까? 금리 인하 후 6 내지 12개월 동안 주식시장은 상당한 수익률을 기록했다.​

연준이 3회 연속 금리를 0.25%씩 인하했던 1975년, 1996년 및 1998년의 경우, S&P 500은 6개월 후 10%, 12개월 후 20% 상승한 바 있다. ​

올해 주식시장의 견조한 수익률을 고려할 때, 이런 일이 다시 일어날지 추측하기 어렵다. 연초 대비 지난 10 개월 동안 S&P 500은 약 21%, 다우존스 산업평균은 16%, 나스닥 종합지수는 거의 25% 상승했다. ​

1990년대 중반과 후반 3회 연속 0.25%씩의 금리 인하 당시는 경기 침체 시기였다. 좋은 소식은 경기 둔화 후 경제는 활성화되었고, 주식시장도 호조를 보인다는 것이다. ​

물론, 올해 미국 주식시장 상승은 연준의 세 번째 금리 인하를 합리화하기 어려울 수도 있다.​

연준이 다음 번 상황에 대해 어떻게 대체하느냐에 따라 투자자 정서에 영향을 미치는 데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지금까지 주식시장과 미국 경제가 양호해짐에 따라, 연준은 “보험용 금리 인하” 사이클에서 추가 금리 인하에 옵션을 열어두고 신중하게 행동할 것이다.

시장은 이번 수요일 금리 인하 후 내년 2월까지는 추가의 금리 인하를 예상하지 않고 있다.

자료 출처: Market Watch, "Here’s how the stock market tends to perform after the Fed cuts interest rates 3 times in a row"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은행에 묻을 돈을 주식 시장으로 옮겨오나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