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시 1. 이상과 후회

in #kr3 years ago

과거의 나도 현재의 나도 미래의 나도 결국 똑같은 나 이지요. 현재의 나를 이렇게 만든 과거의 나를 원망하지만 결국 그 ‘나’도 과거의 나가 되어버립니다. 결국 착한 과거의 나를 만들기 위해선 현재를 열심히 사는 방법밖에 없겠군요. 글 잘 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