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108] 강릉 연곡 꾹저구탕

in #kr2 months ago (edited)

C140AC72-694E-4807-B287-29E6AFF8622A.jpeg

맛있는 꾹저구탕집!!!!

이 전에 왔다가, 반해서 재방문

D0A428E1-4B48-476A-9D23-2A2BA6844E0A.jpeg

꾹저구라고 하면 다들 생소할 것임,
바다와 연결되는 강근처 사는 민물생선임,

동네 마다 부르는 이름이 다름 뚜거리탕이라고도 하고 ….

‘ 이를테면, 꾸구리, 꾹저구, 뚝저구, 뚜구리, 꾸구리, 뿌구리, 뚝지, 동사리 같은 이름을 너나없이 섞어 쓴다. 사람마다 다르고 사는 곳 따라 또 다르다. 같은 고기를 눈앞에 놓고도 다른 이름을 대기도 한다. 이 가운데 표준국어대사전 기준으로만 보면 '꾸구리', '동사리' 말고는 죄다 지역말이다.’
-출처: 오마이뉴스

61E6330A-8F7A-4432-98EE-7A910324F86D.jpeg

이 집은 방송에도 몇번 나온 유명한 집이다.
택시 기사 아저씨에 말에 따르면 연곡 부근 꾹저구 탕집은 이 집빼고 거의 없어진 상태,

4C92CCF8-ECBA-49E1-821E-A03A1409F33F.jpeg

감자의 강원도 답게, 감자 밥을 준다.
그냥 밥에 찐감자 넣어주는데 이상하게 별미다.

9E6F68BE-6E35-4B93-BB28-8397E243FB33.jpeg

꾹저구 탕의 맛은.. 추어탕?! 어죽?! 이런 비슷한 맛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EC95AD03-8BB3-4FAB-ADBE-96FF9E442F59.jpeg

개인 밥그릇에 감자밥을 덜고 기호에 맞게 마늘, 다진 고추, 등 넣어서 비벼 먹는다.

23E092F8-CE71-4DE1-AD27-B15C9447064D.jpeg

사진을 못찍었는데, 감자 송편을 집에 포장해 왔는데,
엄청 맛있다.

나중에 또 보자

Sort:  

start success go! go! 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