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청춘의 증언.

in #kr-pen3 years ago

슬프고도 아름다운 얘기네요. 영화속 주인공들의 고뇌와 아픔과 설레는 한때가 느껴지는 것 같아요!^^
이 영화 기억해둬야겠어요. 채은님 정리로 이미 영화 한 편 본 것 같은 기분이 들어요ㅎ

Sort:  

솔메님 감사해요. 왠지 저와 비슷한 나이였다는 생각에 감정이입을 아주 쏘옥 해버렸네요.
ㅎㅎ
가을날 잘 보내고 계신가요? 감기 조심하시고 항상 힘내시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