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viewing a single comment's thread from:

RE: 첫스팀 - 자기소개

in #kr-newbie4 years ago

반갑습니다.

저도 자전거 대학원 생활할때 많이 탓습니다.

그 당시 가난한 형편에 피나렐로가 어찌나 가지고 싶던지...

내가 직장인이 되면 꼭 사리라 다짐을 했었는데요...

가지고 있던 50만원짜리 소라급 자이언트 도 형편에 시달리다 떠나보내고,

지금은 자전거 안탄지 무지 오래됐네요...

그래도 자전거만 보면 가슴이 뛰는건 여전합니다.

가입 환영하고 활발한 활동 기대 하겠습니다.

Sort:  

피나렐로는,,, ㅎㅎㅎㅎ 누구에게나 꿈이죠 ㅎㅎ
저도 자이언트 scr로 시작했습니다 ㅎㅎ
스팀잇 열심히 해서 같이 피나렐로 타자구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