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에서 처음 만난 김윤아

in busy •  20 days ago

대중가요를 좋아할 것 같던 단발머리를 한 아이였다. 집에가는 학원 버스에서 마지막에 남아있는 사람이 그아이와 나였다. 그 아인 무슨 음악을 듣는지 항상 이어폰을 귀에 꼽고 있었다. 그닥 친하지 않던 그 아이가 어느날 앞뒷말 없이 내게 물었다.

"어떤 음악을 좋아해?"
"어? ... 음... " (당황당황)

자기는 자우림을 좋아한다고 했다. 들어보겠냐며 한쪽 이어폰을 내 귀에 꽂아줬다.
......
......

무겁기 그지없는 음악.

10대인 내가 받아들이기에는 무거우면서 선율이 무서운 음악이였다. 이상한 음악적 취향을 가진 친구라고 생각을 했고, 그 아이와는 거기서 더 친해지지는 못했다.

그리고 20대가 되었다. 뭔가 분위기가 평범하지 않은 아이를 만났고, 그 아이의 남다름이 참 매력있었다. 그 아이의 매력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빠져들었을 때, 본인은 김윤아를 좋아한다고 했다.

아... 자우림의 그 김윤아? 그러면서 접한 김윤아의 2집 앨범 "유리가면"... 원래 이런 음악이였나?? 10대에 접했던 자우림의 음악과는 음악의 색이 비슷한 듯 달랐다. 김윤아의 개인 앨범이 자우림과는 다른 음악인가. 아니면 내가 변한 것인가. 10대에 접했던 것과 같은 그런 무거움은 없었다. 20대에 만난 친구를 통해 소개받은 김윤아에 빠져들어 나의 20대를 보냈다.

20대 내도록 그녀의 음악을 들으며 30대가 된 나의 음악적 취향도 좀 변하기는 했다.


불안은 영혼을 잠식한다
김윤아

불안은 영혼을 잠식하여
진청의 그림자를 드리우고
단꿈에 마음은 침식되어 깨지 않을 긴 잠에 든다

내게도 이름이 있었단들 이미 잊은지 오래인 노래
아 부서진 멜로디만 입가에 남아 울고있네

검푸른 저 숲속에도 새들은 날아들고
아 깨지 않을 긴 잠에 든다


광야
자우림

그들이 가르친 이 길은 어디로 향해 있나
어제로 가는 건가? 내일로 가는 건가?
혹은 어디에도 갈 수 없는 건가?

너의 머릴 밟지 않고 그 곳에 갈 수 있을 것인가
그저 오늘 하루도 살아남은 것이 기쁠 뿐인가
너의 머릴 밟지 않으려 멀리 돌아 여기 왔지만
나 발을 딛고 선 이 땅에 이미 형제는 누워 있었네

비바람 부는 광야에 한참을 망연히 서
문득 눈을 떠 보니 누군가 오고 있네
오늘도 살아남을 수 있을까


김윤아가 쓴 곡들은 일반적인 대중가요라고 하기에는 단어 선택이 참 남다르다. 그녀는 대체할 수 있는 가수가 없는 자기 분야의 독보적인 유일한 여자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음악이 아닌 글로 접하니 의미가 남다르게 전해옵니다^^

·

글만 보면 어떤 음악인지 막 궁금해지지 않나요~~??

자우림 노래 정말좋아하고 남여 안가리고 매니아층이 두꺼운것같아요

·

동감합니다!!!
한번 빠지면 헤어나오기 어려운 음악들이죠~~

김윤아...저도 참 좋아라합니다.
오늘은 김윤아/자우림 정주행해야겠네요.

팔로우하고 보팅했습니다.

·

안녕하세요. 퍼플러스노우님~~ :D
자우림 노래 정주행 중이신가요???
저도 맞팔했어요~~

자우림 김윤아... 노래가 호탕하고 막힘이 없죠

·

@syskwl 님도 아시는군요. ^^
음악에 맞춰 창법이 바뀌는 카멜레온 같은 여자죠.

저도 제일 좋아하는 뮤지션으로 김윤아를 꼽습니다.
자우림도 멋지지만 김윤아의 매력이 더 큰거 같아요~

·

김윤아씨가 작곡한 음악들은
사람들 홀리는 뭔가 있는게 틀림없어요.

김윤아 직접 보면 엄청 예쁘죠?
부럽습니다.^^

·

실물은 아름다운데 화면이 잘 안나오는 여인!! 이였어요.

이오스 계정이 없다면 마나마인에서 만든 계정생성툴을 사용해보는건 어떨까요?
https://steemit.com/kr/@virus707/2uepul

This post received a 52% upvote from @krwhale thanks to @wjdwpckd11! For more information, click here!
이 글은 @wjdwpckd11님의 소중한 스팀/스팀달러를 지원 받아 52% 보팅 후 작성한 글입니다. 이 글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원하시면, click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