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7살 글을 써보기로 마음먹었다.

in #banwol6 months ago


image.png


37살 글을 써보기로 마음먹었다.

올초 미니멀 라이프를 접하고 꾸준히 주변을 정리하고 정돈했다. 정리함으로써 묵은 감정들도 정리가 되었고 물건을 줄임으로써 좀 더 삶이 단순해지고 시간적 여유가 생겼다. 대부분의 미니멀리스트들은 단순한 삶을 통해 남는 시간을 책을 읽는다거나 글을 써서 자기를 한층 성장시킨다. 그 점이 꽤나 마음에 들었던 부분이기도 했다.

나는 항상 나중에 은퇴하게 되면 보고 싶은 책을 잔뜩 쌓아놓고 전원주택에 살 거야라며 입버릇처럼 외치고 다녔었다. 하지만 그 시간이 오기까지는 20여 년 정도 남았다. 너무 먼 미래를 위해 현재를 아무것도 하지 않고 지내는 것이 조금 아쉬웠다. 지금 이렇게 여유가 없는데 은퇴하고도 내 시간을 잘 쓸 수 있을까? 지금 읽지 않는 책을 나이가 든 나중에 잘 읽으면서 시간을 보낼 수 있을까?라는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젊을 때 은퇴 후 조금 더 멋진 삶을 살기 위해 책 읽는 습관을 들이고 있다.

나중에 내가 나이가 들어 내가 먹고 싶은 것들을 직접 길러 먹고 먹고 남은 음식물이나 쓰레기들은 자연친화적으로 버릴 수 있는 방법을 매일 끊임없이 연구하고 남는 시간들은 인문학 책과 유머 가득한 에세이를 읽으며 하하호호 깔깔 웃으며 이렇게 마음에 들어있는 응어리를 글로 쓸어 낼 수 있는 그런 내가 되어 있길 바라본다. 흰머리에 귀여운 니트조끼를 입고 시를 짓는 할머니가 된다면 내 나이 듦이 서글픔이 아니라 조금 더 기대된다고 해야 할 거 같다.

그래서 나는 글을 쓰기로 마음 먹었다.

Sort:  

반월님~~ 제가 1호 팬이될게요~~ ♡-♡

귀엽따리 반아. ㅎ

반월? 뭔가 아직은 어색하다!! ㅎㅎ
그럼 2호팬은 내가~ ㅋㅋ

ㅎㅎㅎ 어색하지 않게 열심히 하겠습니다. 2호팬 기억하겠습니다.

난 3호팬 찜! ㅋㅋㅋㅋㅋ

ㅎㅎㅎ3호팬까지 확보했으니 열심히 해보겠습니다. 히히

전원생활이 꼭 은퇴 이후여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버리고, 제2의 인생 시작이라는 발상을 해보시면 새로운 길이 보일 수도 있답니다.
러브흠님(이제 반월님?) 돌아오셔서 반갑습니다. ^^

고정관념을 버리기가 쉽지 않아요. 지금이라도 전원생활을 해보고싶은데 말이죠. ㅎㅎㅎ
감사합니다. ^^

나도 그녀의 글에 댓글을 남기기로 마음 먹었다..
꺄~~~~

너무너무 귀여운 투럽맘님 댓글. !!!!

더 기대되고 새 글들이 기다려집니다. ^^

기다려진다는 말씀이 너무 고맙고 감사합니다. ^^

Coin Marketplace

STEEM 1.31
TRX 0.15
JST 0.143
BTC 58477.31
ETH 3535.87
BNB 628.98
SBD 8.30